UPDATED. 2024-05-31 00:25 (금)
파멥신, 면역항암제 ‘PMC-309’ 호주 1a/b상 첫 환자 투여 완료
파멥신, 면역항암제 ‘PMC-309’ 호주 1a/b상 첫 환자 투여 완료
  • 김수진 기자
  • 승인 2024.01.24 10: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진행성 또는 전이성 고형암 환자 총 67명 대상… 단독요법과 병용요법 모두 진행
VISTA 면역항암제의 인체 안전성 확인 및 단독 및 키트루다 병용투여의 가능성 확보

[바이오타임즈] 항체치료제 개발 전문기업 파멥신(203840)이 VISTA 표적 면역항암제 ‘PMC-309’의 호주 임상 1 a/b상에서 첫 환자에게 투약을 시작했다고 24일 밝혔다. 이번 임상은 진행성 또는 전이성 고형암 환자를 대상으로 한다.

‘PMC-309’는 면역 억제 세포에 있는 VISTA에만 결합하는 특이성을 가진 IgG1 단일클론 항체로, 종양미세환경(TME)내 다양한 pH 조건에 상관없는 우수한 결합력을 가졌다. PMC-309는 면역을 억제하는 VISTA에 결합하여 VISTA의 기능을 제어한다. 이를 통해 기존 면역항암제 기전인 T세포 활성화를 통한 항암효과를 나타냄은 물론, 단핵구 활성화, M1 대식세포 증식에도 기여하는 차별화된 기전을 가졌다.

이번 임상시험은 1a상과 1b상으로 나누어서 진행된다. 1a상은 진행성 또는 전이성 고형암 환자를 대상으로 PMC-309 단독요법과 키트루다 병용요법으로 진행되며, 최대내성용량(MTD), 예비 2상 권장 용량(RP2D)등을 결정한다. 임상 1b상에서는 예비 2상 권장 용량에서 PMC-309 단독요법과 키트루다 병용요법의 안전성, 내약성 등을 평가한다. 이 임상시험은 호주 4개 기관에서 67명의 환자를 대상으로 진행된다.

파멥신 대표이사 유진산은 “이번 임상에서 VISTA 면역항암제의 인체 안전성을 확인하고 단독 및 키트루다 병용투여의 가능성을 확보할 예정”이라며 “고통받는 항암 환자들을 위한 새로운 치료제로 개발해 나가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바이오타임즈=김수진 기자] sjkimcap@biotimes.co.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