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4-17 09:30 (수)
셀트리온헬스케어, ‘베그젤마’ 美 Ventegra 처방집 선호의약품 등재
셀트리온헬스케어, ‘베그젤마’ 美 Ventegra 처방집 선호의약품 등재
  • 정민아 기자
  • 승인 2023.12.12 11: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9월 유플라이마를 선호의약품으로 등재하는 계약 체결 후 베그젤마까지 추가
미국 환자들을 위한 의료 접근성 향상을 이끌 또 하나의 중요한 이정표 달성
베그젤마(사진=셀트리온헬스케어)
베그젤마(사진=셀트리온헬스케어)

[바이오타임즈] 셀트리온헬스케어는 최근 벤테그라(Ventegra)에서 관리하는 처방집에 전이성 직결장암 및 유방암 치료용 아바스틴 바이오시밀러 베그젤마(성분명: 베바시주맙)가 선호의약품(Preferred Drug)으로 등재됐다고 밝혔다.

회사는 이번 계약을 통해 1,300만 명에 달하는 벤테그라 가입자를 커버하게 되면서 미국 내 베그젤마의 입지를 더욱 공고히 다지는 계기가 마련됐다고 강조했다.

벤테그라는 미국 내 주요 처방약급여관리업체(Pharmacy Benefit Managers, PBM)로서 처방의약품뿐만 아니라 전문 의료진이 직접 투여해야 하는 의약품의 환급도 담당하고 있다. 셀트리온헬스케어는 지난 9월 벤테그라에서 관리하는 공보험 및 사보험 처방집에 유플라이마(성분명: 아달리무맙)를 선호의약품으로 등재하는 계약을 체결한 이후 약 두 달 만에 베그젤마까지 추가함에 따라 미국 시장에서 직접판매(직판)하고 있는 두 제품 모두 의미 있는 성과를 달성하게 됐다.

벤테그라 회장이자 최고경영자(CEO)인 로버트 T. 다케토모(Robert T. Taketomo)는 “벤테그라의 혁신적인 헬스케어 사업 모델은 전통적인 보험 시스템과 비교할 때 효율성 구축, 비용 절감은 물론 의료 품질을 전반적으로 향상하는 데 있어 우수하다고 자부한다”며 “벤테그라 처방집에 유플라이마에 이어 베그젤마까지 등재가 이뤄진 만큼 환자들을 위한 치료 접근성이 더욱 향상될 것”이라고 말했다. 또한 “셀트리온헬스케어와의 파트너십을 통해 더 많은 공동체에 다가갈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며, 장기적으로는 환자들의 건강을 개선해 보다 건강한 지역사회를 만드는 데 기여하는 종합적이고 합리적인 의료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게 됐다”고 덧붙였다.

셀트리온헬스케어는 올해 처음으로 미국 시장에 도입한 직판 체계가 긍정적인 성과를 지속하며 안정적으로 자리매김하고 있다고 밝혔다. 동사는 현지에서 채용한 전문 인력들의 커머셜 역량을 통해 주요 이해관계자(Stakeholder)들과의 네트워크를 안정적으로 구축하고 있으며, 미국 바이오산업의 특성을 고려한 맞춤형 마케팅 활동 또한 강화하고 있다고 강조했다. 이와 함께 짐펜트라(성분명: 인플릭시맙, 램시마SC 미국 제품명)가 FDA로부터 신약으로 판매 허가를 획득한 이후 4개월 만인 내년 2월에 빠르게 출시를 확정하게 된 만큼 향후에도 미국 내 셀트리온그룹의 인지도 및 제품 선호도는 더욱 상승할 것이라며 기대감을 나타냈다.

셀트리온헬스케어 토마스 누스비켈(Thomas Nusbickel) 미국 법인 최고상업책임자(Chief Commercial Officer, CCO)는 “이번 벤테그라 처방집 등재를 통해 암 질환으로 고통받고 있는 미국 환자들을 위한 의료 접근성 향상을 이끌 또 하나의 중요한 이정표를 달성하게 됐다”며 “당사는 앞으로도 미국에서 유효성 및 안전성이 입증된 바이오 의약품의 출시를 지속해서 확대할 것이며, 이를 통해 환자 및 의료 보험 등 시스템 전반에 혜택이 전해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바이오타임즈=정민아 기자] news@biotimes.co.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