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2-27 06:30 (화)
루닛, 국립경찰병원과 AI 폐 질환 진단 솔루션 공급 계약 체결
루닛, 국립경찰병원과 AI 폐 질환 진단 솔루션 공급 계약 체결
  • 정민구 기자
  • 승인 2023.07.21 10: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응급실 및 호흡기내과에서 AI 기반 폐 결절, 폐 경화, 기흉 등 10가지 흉부 질환 판독
글로벌 공공의료 분야에서 B2G 사업 적극 확장할 것
​루닛 흉부 엑스레이 AI 영상분석 솔루션 '루닛 인사이트 CXR'(사진=루닛)​
​루닛 흉부 엑스레이 AI 영상분석 솔루션 '루닛 인사이트 CXR'(사진=루닛)​

[바이오타임즈] 의료 인공지능(AI) 기업 루닛(대표 서범석)은 국립경찰병원(이하 경찰병원)과 흉부 엑스레이 AI 영상분석 솔루션 ‘루닛 인사이트 CXR’의 공급 계약을 체결했다고 21일 밝혔다.

루닛 인사이트 CXR은 AI 기반 기술을 활용해 폐 결절, 폐 경화, 기흉 등 10가지 흉부 질환을 판독해 의료진을 보조하는 소프트웨어다.

서울시 송파구에 있는 경찰병원은 전국 경찰 및 소방 공무원들에게 의료 서비스를 제공하는 공공 의료기관으로, 경찰 가족과 일반인도 이용할 수 있다. 특히, 서울 동남권의 유일한 국립종합병원으로서, 의료용 최신 장비를 적극적으로 도입하는 등 첨단 진료환경 구축에 노력하고 있다.

이번 계약에 따라 루닛은 향후 1년간 경찰병원에 루닛 인사이트 CXR을 공급해 경찰 및 소방 공무원을 비롯한 내원 환자들의 폐 질환 진단을 돕는다. 구체적으로 경찰병원은 응급실 및 호흡기내과 등 환자 검진 과정에서 루닛의 AI 솔루션을 활용해 흉부 엑스레이 영상을 정밀 판독할 예정이다.

루닛은 지난 2019년 보건소를 시작으로 국군수도병원 및 연평부대 등 군 병원과 지방의료원에 매년 의료AI 솔루션을 신규 도입한 데 이어, 올해 해외 군 병원과 경찰병원에까지 제품을 공급하며 공공의료 사업 분야를 지속 확대해 나가고 있다.

김진학 경찰병원 병원장은 “루닛 인사이트 CXR은 우리 병원의 흉부 영상 판독에 유용하다고 판단해 사용하게 됐다”며 “CXR 도입으로 판독 시간 단축과 진단정확도 향상을 통해 환자에게 보다 나은 의료 서비스 제공을 기대한다”고 말했다.

서범석 루닛 대표는 “군인과 경찰 공무원은 단체 생활을 한다는 점에서, 특히 폐 관련 질환이 흔히 발견되고 있다”며 “이들 공무원이 안전하게 업무를 수행할 수 있도록 인공지능 기반의 선진화된 의료 서비스 제공에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루닛은 지난해 호주 뉴사우스웨일스(NSW)주 정부의 ‘유방암 검진 프로그램(BreastScreen NSW)’ 입찰에서 운영권을 독점 획득한 이후, 올해에는 사우디아라비아 국가 전략사업의 중심 과제인 ‘SEHA 가상병원’ 프로젝트에 참여를 확정 짓는 등 글로벌 공공의료 분야에서 B2G(기업과 정부 간 거래) 사업을 적극 확장해 나가고 있다.

[바이오타임즈=정민구 기자] news@biotimes.co.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