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4-17 08:40 (수)
차백신연구소, ‘코로나19-인플루엔자’ 혼합백신 높은 방어 효과 확인
차백신연구소, ‘코로나19-인플루엔자’ 혼합백신 높은 방어 효과 확인
  • 김수진 기자
  • 승인 2022.11.17 11: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화순국제백신포럼에서 ‘코로나19-인플루엔자’ 혼합백신 후보물질 소개
코로나19와 계절성 인플루엔자에 동시 대응할 수 있는 백신 필요
자체 개발 면역증강제 플랫폼 활용해 높은 방어 효과 확인
차백신연구소 전은영 연구부소장이 ‘화순국제백신포럼’에서 발표를 진행하고 있다(사진=차백신연구소)
차백신연구소 전은영 연구부소장이 ‘화순국제백신포럼’에서 발표를 진행하고 있다(사진=차백신연구소)

[바이오타임즈] 차백신연구소(261780, 대표이사 염정선)는 ‘2022 화순국제백신포럼’에 참석해 ‘신종코로나와 인플루엔자 혼합 프리미엄 백신 후보물질’의 높은 방어 효과에 관해 발표했다.

차백신연구소는 편의성과 고령층에 대한 예방효과를 높인 ‘코로나19-인플루엔자 혼합백신’ 후보물질을 개발 중이다.

차백신연구소 전은영 연구부소장은 11일 열린 ‘2022년 대한민국 백신 연구개발 공유의 장’ 세션에 참가해 ‘코로나19 엔데믹 시대의 코로나 백신 개발’을 주제로 한 발표에서 “이 후보물질은 차백신연구소에서 자체 개발한 면역증강 플랫폼 L-pampo™(엘-팜포)’를 사용해 코로나와 인플루엔자에 대한 면역원성을 동시에 높이고 특별히 면역력이 저하된 고령층에 대한 예방효과를 증대시킬 수 있다”고 소개했다.

자체 실험 결과 면역증강 플랫폼인 엘-팜포는 기존 상용화된 백신에 사용된 면역증강제보다 높은 수준의 면역원성을 유도했다. 코로나19-인플루엔자 혼합백신에서도 두 가지 바이러스의 항원에 대하여 항체 생성을 활발하게 하는 체액성 면역반응은 물론 바이러스를 직접 공격하는 세포성 면역반응을 활성화함으로써 면역력이 저하된 고령층에서의 백신 효율을 높일 수 있음을 확인했다.

이러한 결과를 토대로 차백신연구소의 ‘신종코로나와 인플루엔자 혼합 프리미엄 백신 후보물질’은 보건복지부에서 진행하는 ‘미래성장 고부가가치 백신 개발’ 사업에 선정됐다.

코로나19와 계절성 인플루엔자에 동시 대응할 수 있는 백신 개발이 요구되고 있는 가운데, 특히 코로나19-인플루엔자 혼합백신은 한 번의 접종으로 두 가지 질환을 동시에 예방할 수 있어 접종의 편의성을 높일 수 있다는 강점이 있다.

코로나19가 점차 엔데믹으로 접어들면서 이제는 계절성 인플루엔자처럼 매년 유행할 것으로 예상되며, 최근에는 코로나19 7차 유행과 계절성 인플루엔자 유행이 겹치는 ‘트윈데믹’이 발생하고 있다. 특히 최근 연구 결과에 따르면 인플루엔자에 감염될 경우 코로나19 바이러스에 대한 수용체의 발현을 높여 코로나19 바이러스가 더 쉽게 감염될 가능성이 큰 것으로 나타났다.

그러나 고연령층은 면역력이 떨어지는 만큼 감염에 취약하다. 세계보건기구(WHO)에 따르면 60대 이상 고령층은 계절성 인플루엔자로 인한 치명률이 0.8%, 코로나19로 인한 치명률은 6%에 달한다. 특히 코로나19와 인플루엔자에 동시 감염될 경우 인플루엔자 단독 감염 시보다 치명률이 1.6배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그러나 기존 백신은 노화로 면역 기능이 떨어진 고연령층에는 충분한 백신 효능을 유도하지 못한다.

차백신연구소 염정선 대표는 “차백신연구소는 자체 개발한 면역증강 플랫폼의 우수성을 활용해 기존 백신의 한계를 뛰어넘는 프리미엄 백신 개발을 진행 중이다”며 “향후에도 우수한 기술력을 바탕으로 백신 주권 확보와 국제 경쟁력 확보를 위한 연구 활동을 활발히 펼치겠다”고 밝혔다.

[바이오타임즈=김수진 기자] sjkimcap@biotimes.co.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