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6-14 14:50 (금)
라이프시맨틱스, 잇따른 의료 AI 분야 성과로 ‘정보통신산업진흥원(NIPA) 원장상’ 수상
라이프시맨틱스, 잇따른 의료 AI 분야 성과로 ‘정보통신산업진흥원(NIPA) 원장상’ 수상
  • 김수진 기자
  • 승인 2023.12.14 12: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응희 박사, 닥터앤서 2.0사업을 통해 의료AI SW 4종을 개발하는 등 실질적 성과 창출
3종의 의료 AI 확증 임상 성공으로 라이프시맨틱스의 의료 AI 경쟁력을 더욱 키워나갈 것
김응희 라이프시맨틱스 연구개발팀장(우)이 문장원 정보통신산업진흥원 디지털헬스사업추진단장(좌)과 기념 사진을 찍고 있다(사진=라이프시맨틱스)
김응희 라이프시맨틱스 연구개발팀장(우)이 문장원 정보통신산업진흥원 디지털헬스사업추진단장(좌)과 기념 사진을 찍고 있다(사진=라이프시맨틱스)

[바이오타임즈] 디지털 헬스케어 전문기업 라이프시맨틱스(대표 송승재)가 2023 AI 융합 확산 성과보고회에서 기술사업화연구소의 김응희 연구개발팀장(의료정보학 의학박사)이 ‘정보통신산업진흥원(이하 NIPA) 원장상’을 수상했다고 14일 밝혔다.

13일 열린 판교 제2테크노밸리 기업지원허브에서 열린 2023 AI 융합 확산 성과보고회는 AI 융합프로젝트의 우수성과 공유 및 확산 차원에서 마련됐다.

이번 성과보고회에서 NIPA 원장상을 수상한 김응희 박사는 닥터앤서 2.0사업을 통해 의료 AI 소프트웨어(SW) 4종을 개발하는 등 실질적 성과를 창출하며 디지털 헬스 산업 발전을 위한 기술 개발에 앞장선 공로를 인정받았다.

김응희 박사는 AI 소프트웨어 전문가로 지난 2022년 초 라이프시맨틱스의 연구개발 조직인 기술사업화연구소에 합류해 AI를 활용한 정밀 의료 원천기술 개발을 주도하고 있다. 라이프시맨틱스는 김응희 박사가 이끄는 연구개발팀의 조직역량을 기반으로 의료 AI 기술경쟁력을 강화해 나가고 있다.

김응희 박사의 대표적인 연구성과는 고혈압 및 피부질환 분야에 대한 의료 AI SW 4종이다. 고혈압 분야는 8주간 기록된 환자의 가정혈압을 토대로 1~4주 후 차기 혈압을 예측하는 ▲가정혈압분석 SW, 고혈압 환자군에서 높은 발병률을 보이는 심장질환, 뇌 질환 발병 가능성을 예측하는 ▲고혈압 관련 합병증 예측 SW 2종이다.

피부질환 분야로는 피부암 의심 환자의 피부암을 감별하는 ▲피부암 영상검출·진단 보조 SW와 면도한 두피의 모발 밀도를 분석해 탈모 치료 계획 수립을 지원하는 ▲모발 밀도 분석 SW가 있다.

현재 가정혈압분석 SW와 피부암 영상검출·진단 보조 SW, 모발 밀도 분석 SW의 확증 임상시험을 진행 중이며, 올해 말에서 내년 초 임상 종료가 예상됨에 따라 라이프시맨틱스의 의료 AI 사업 윤곽이 더 뚜렷해질 전망이다. 특히 피부암 영상검출·진단 보조 SW의 경우 기존에 품목허가 사례가 없었던 만큼 AI 기술을 활용한 질환 치료의 영역을 한층 넓혀줄 것으로 기대된다.

정밀 의료는 병원에서 수집되는 임상 데이터, 선천적인 유전체 데이터, 일상생활에서 발생하는 라이프로그 데이터 등을 활용해 특정 질환의 위험성을 예측해 주는 기술이다. 라이프시맨틱스의 의료 AI는 이 3가지의 데이터를 복합적으로 활용, 시계열 데이터 분석 기술과 이미지 데이터를 분석하는 기술을 적용해 보다 높은 진단 및 예측 정확도를 보유한 것이 특징이다.

라이프시맨틱스 김응희 박사는 “최근 인공지능 의료기기에 대한 건강보험 수가가 마련되는 등 새로운 의료 기술이 현장에서 사용될 수 있는 제도적 기반이 조성되고 있는 가운데, 의료 AI 연구개발 성과를 인정받아 기쁘다”며 “현재 진행 중인 3종의 의료 AI도 확증 임상까지 잘 마무리해 라이프시맨틱스의 의료 AI 경쟁력을 더욱 키워 나갈 것”이라고 전했다.

[바이오타임즈=김수진 기자] sjkimcap@biotimes.co.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