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2-27 13:20 (화)
펩트론, LG화학과 전립선암·성조숙증 치료제 ‘루프원’ 국내 판권 계약
펩트론, LG화학과 전립선암·성조숙증 치료제 ‘루프원’ 국내 판권 계약
  • 정민아 기자
  • 승인 2023.11.13 12: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루프린과의 약물동역학(PK)을 세계 최초로, 생물학적 동등성(BE)을 국내 최초로 확보
펩트론의 스마트데포 기술로 개발해 자체 생산하는 첫 상업화 출시 제품

[바이오타임즈] 펩트론(087010)이 자사의 전립선암 및 성조숙증 치료제 루프원(PT105)에 대해 LG화학(051910)과 국내 판권 계약을 체결했다고 13일 밝혔다.

펩트론의 ‘루프원’은 류프로렐린 제제의 1개월 지속형 전립선암 및 성조숙증 치료제이다. 대조 의약품인 루프린은 세계적인 블록버스터급 의약품으로, 출시 후 30여 년간 글로벌 시장점유율 1위를 기록하고 있다.

펩트론은 루프린과의 약물동역학(PK)을 세계 최초로, 생물학적 동등성(BE)을 국내 최초로 확보했다. 양사는 이번 루프원 판권 계약에 따라 펩트론은 루프원의 제조, LG화학은 판매를 맡아 국내 전립선암 및 성조숙증 치료제 시장을 본격 공략한다는 전략이다.

특히 루프원은 펩트론의 스마트데포 기술로 개발해 자체 생산하는 첫 상업화 출시 제품으로서, 이를 통해 펩트론은 제조사로서 안정적인 매출 및 영업이익 창출이 가능해질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한편, 류프로렐린 제제의 국내 시장 규모는 약 800억 원으로 추산된다.

[바이오타임즈=정민아 기자] news@biotimes.co.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