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2-23 23:45 (금)
한국파마-지엘팜텍, 아스피린+라베프라졸 복합제 공동개발
한국파마-지엘팜텍, 아스피린+라베프라졸 복합제 공동개발
  • 김수진 기자
  • 승인 2023.10.31 12: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아스피린+라베프라졸 복합제 개발 통해 환자의 위·십이지장 궤양 예방
임상시험 시료 및 추후 발매 제품은 지엘팜텍 자회사인 지엘파마에서 생산

[바이오타임즈] 전문의약품 제조 기업 ㈜한국파마(대표이사 박은희, 032300)는 지엘팜텍(대표 왕훈식)이 아스피린 투여 환자의 위·십이지장 궤양 예방을 위해 개발 중인 아스피린+라베프라졸 복합제(프로젝트명 GLM1RA) 공동개발에 합류했다고 31일 밝혔다.

아스피린은 혈전 생성을 억제해 심혈관 질환의 예방 및 치료에 널리 사용되는 약물이지만, 장기 복용 시 위장관 출혈 등의 부작용이 발생할 수 있다. 이를 최소화하기 위해 저용량 PPI(위산 분비 억제제) 제제가 대안으로 제시되고 있다. 라베프라졸은 PPI 제제 중 하나로 위·십이지장 궤양의 치료 및 예방에 사용된다.

한국파마와 지엘팜텍은 아스피린과 라베프라졸을 복합한 의약품을 개발함으로써 아스피린 투여 환자의 편의성과 치료 효과를 동시에 증진하고자 한다. 임상시험 시료 및 추후 발매될 제품은 지엘팜텍 자회사인 지엘파마에서 생산한다.

한국파마 관계자는 “아스피린+라베프라졸 복합제 개발의 선두 주자로 나서 시장을 선점하고 기존 시장을 더욱 강화하고 확대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바이오타임즈=김수진 기자] sjkimcap@biotimes.co.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