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5-18 18:45 (토)
클립스비엔씨, 보건복지부 ‘백신기업 협의체’ 합류
클립스비엔씨, 보건복지부 ‘백신기업 협의체’ 합류
  • 정민아 기자
  • 승인 2023.09.12 14: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백신 개발분과 및 백신 생산 소부장 분과에 합류
미 충족 프리미엄 백신 개발에 더욱 매진할 것

[바이오타임즈] 클립스비엔씨(대표이사 지준환)는 정부와 국내 다수의 제약, 바이오 기업들로 구성된 백신기업 협의체의 백신 개발분과 및 백신 생산 소부장 분과에 합류했다고 12일 밝혔다.

백신기업 협의체는 국내 백신 생산역량을 최대한 활용해 전 세계 백신 공급을 확대하고 글로벌 백신 허브로 도약하기 위해 정부를 중심으로 기업들이 의기투합한 것이다. 현재 SK바이오사이언스, GC녹십자, 셀트리온, 한미약품, 삼성바이오로직스 등 63개 제약, 바이오 기업, 5개의 관련 협회, 한국보건산업진흥원 등으로 구성됐다.

클립스비엔씨는 글로벌 마켓의 미충족 수요가 큰 프리미엄 백신인 ▲항생제(메티실린) 내성 포도상구균(Methicillin-resistant Staphylococcus aureus; MRSA)을 예방할 수 있는 MRSA 백신 ▲호흡기세포융합바이러스(Respiratory syncytial virus, RSV) 감염증 예방을 위한 RSV 백신을 주요 파이프라인으로 개발하고 있다.

이외 신종 감염병을 대비한 ▲니파바이러스 백신과 ▲항암백신 ▲성인 결핵 백신(재조합 결핵백신) ▲HIV 백신 등을 개발하고 있다.

주요 기술로는 백신 개발에 기반이 되는 ▲pMyong2 Shuttle Vector 플랫폼 기술과 ▲베타글루칸 면역증강제 기술을 보유하고 있다.

클립스비엔씨 지준환 대표는 “백신기업 협의체의 일원이 되어 매우 기쁘게 생각한다”라면서 “협의체의 일원으로서 사명감을 갖고 세계적으로 많은 수요가 있지만, 아직 개발되지 않은 미 충족 프리미엄 백신 개발에 더욱 매진할 것”이라고 밝혔다.

[바이오타임즈=정민아 기자] news@biotimes.co.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