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2-27 13:45 (화)
클립스비엔씨, ‘인터비즈 포럼 2023’서 RSV, MRSA 백신 기술 선봬
클립스비엔씨, ‘인터비즈 포럼 2023’서 RSV, MRSA 백신 기술 선봬
  • 정민아 기자
  • 승인 2023.07.04 10: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내 최대 규모 오픈 이노베이션 기술 거래의 장에서 다수의 기업과 미팅 실시
신약개발 연구소는 기술 공급자 자격으로, CRO 사업본부는 컨설팅 기관으로 참가

[바이오타임즈] CRO 기반의 신약 개발 기업인 클립스비엔씨(대표이사 지준환)가 제주 섭지코지에서 열리는 ‘제21회 인터비즈 바이오 파트너링&투자포럼 2023(이하 인터비즈 포럼)’에 참가한다고 4일 밝혔다.

2002년부터 개최된 인터비즈 포럼은 국내 최대 규모 오픈 이노베이션 기술거래의 장으로 올해는 과학기술정보통신부, 보건복지부, 산업통상자원부, 제주특별자치도, 충청북도의 후원으로 ‘파트너링을 통한 파괴적 바이오헬스 혁신 선도(Leading the Disruptive Bio-Health Innovation Thru Partnering)’를 슬로건으로 이뤄진다.

이번 행사에 클립스비엔씨의 신약개발 연구소는 기술 공급자자격으로, CRO 사업본부는 컨설팅 기관으로 참가한다.

회사 관계자는 인터비즈 포럼에서 클립스비엔씨의 핵심 기술인 ▲윤부줄기세포 치료 후보물질 ▲RSV, MRSA 백신 후보물질 유용 미생물 배양 기술 및 ▲백신 개발 플랫폼인 pMyong2 Shuttle Vector와 베타글루칸 면역증강제 등을 소개할 예정이며, 이미 국내 유수의 제약·바이오 기업들과 1:1 미팅을 통해 협력 방안을 논의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클립스비엔씨 지준환 대표는 “다수의 기업으로부터 미팅 제안을 받은 만큼 당사의 핵심 기술과 파이프라인을 선보일 수 있는 좋은 기회라고 생각한다”며 ”이를 계기로 백신 관련 연구개발에 더욱 박차를 가해 미충족 수요가 높은 고위험성 감염병인 RSV(호흡기 세포융합 바이러스)와 MRSA(메티실린 내성 황색포도상구균) 백신 개발에 더욱 노력할 것이다”라고 밝혔다.

[바이오타임즈=정민아 기자] news@biotimes.co.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