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4-24 17:25 (수)
한미약품, 면역항암 혁신 신약 국가신약개발 과제에 선정
한미약품, 면역항암 혁신 신약 국가신약개발 과제에 선정
  • 김수진 기자
  • 승인 2022.11.08 13: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LAPSIL-2 analog, 면역 효과 높여 항종양 효능 극대화한 혁신 신약
한미 독자 기술 랩스커버리 적용, 항암 주기당 1회 피하 투여 가능한 지속형
한미약품연구센터(사진=한미약품)
한미약품 연구센터(사진=한미약품)

[바이오타임즈] 한미약품이 개발 중인 면역항암 혁신 신약이 국가신약개발사업 지원 대상으로 선정됐다.

국가신약개발 사업은 정부가 미충족 의료 수요가 높은 분야의 치료제 개발을 촉진하기 위해 제약·바이오 기업과 학교, 연구소, 병원 등의 신약 개발을 지원하는 국가 R&D 지원 사업이다.

이번에 선정된 한미약품의 연구 과제는 면역세포의 분화, 생존 및 기능을 조절하는 것으로 알려진 IL-2 변이체를 새롭게 개발하고, 여기에 바이오의약품의 약효 지속성을 획기적으로 늘려주는 한미약품의 독자 플랫폼 기술 ‘랩스커버리’를 적용해, 지속성은 물론 안전성과 효능을 극대화한 면역항암 혁신신약 LAPSIL-2 analog다.

LAPSIL-2 analog는 항암 주기당 1회 피하 투여가 가능한 지속형으로, 기존의 IL-2 제제와는 차별화된 수용체 결합력을 기반으로 항암 효능을 극대화했다. 한미약품은 LAPSIL-2 analog의 작용 기전을 통해 약물의 치료 범위도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한미약품 관계자는 “항종양 효능이 극대화된 LAPSIL-2 analog는 단독요법은 물론, 면역관문억제제 병용시 면역반응 증가를 통해 치료 효과를 크게 높일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며 “이번 국가지원 과제 선정에 힘입어 LAPSIL-2 analog의 최종 상용화를 위한 후속 개발을 빠르게 진행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이번 결정에 따라 국가신약개발사업 과제에 선정된 한미약품의 혁신 신약은 모두 3개가 됐다. 정부는 작년 9월(연구개시일 기준) 한미약품이 개발 중인 선천성 고인슐린혈증 치료 혁신 신약 LAPSGlucagon analog(HM15136)를 지원 과제로 선정한 데 이어, 작년 11월에도 불응성 악성 혈액암 및 고형암의 새로운 표적 항암 혁신 신약인 EZH1/2 이중 저해제(HM97662)를 지원 대상으로 선정한 바 있다.

[바이오타임즈=김수진 기자] sjkimcap@biotimes.co.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