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5-18 18:40 (토)
디엑스앤브이엑스, 항암 백신 OVM-200 완제의약품의 36개월 안정성 확보
디엑스앤브이엑스, 항암 백신 OVM-200 완제의약품의 36개월 안정성 확보
  • 정민아 기자
  • 승인 2024.02.14 16: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재조합 중복 펩타이드 기술 이용한 면역항암제로 영국 5개 주요 병원에서 1a상 완료
적어도 3년 이상의 유효기간을 가진 제품으로 개발 가능… 상업화 준비 원활

[바이오타임즈] 디엑스앤브이엑스가 최대 주주로 있는 옥스포드 백메딕스(Oxford Vacmedix)가 항암 백신 ‘OVM-200’ 완제의약품의 36개월 안정성을 확보했다.

최근 디엑스앤브이엑스가 라이선스인 핵심 계약 사항에 합의한 항암 백신 OVM-200은 이로써 제품 개발의 매우 중대한 마일스톤을 달성한 것으로 평가된다. 36개월 안정성 시험은 별도의 독립 기관에서 진행됐으며, 완제의약품은 Euro Amatsigroup N.V.에서 GMP(Good Manufacturing Process)를 통해 생산됐다.

OVM-200은 재조합 중복 펩타이드(ROP, recombinant overlapping peptide) 기술을 이용하여 제조한 면역항암제로 영국의 5개 주요 병원에서 난소암, 전립선암, 폐암 환자를 대상으로 임상 1a상을 완료했다. 임상 1a상 결과에서는 안정성 문제없이 강력한 면역 효과가 관찰됐다. 현재 항암효과를 관찰하는 임상 1b상이 옥스포드 백메딕스 사에 의해 영국에서 진행되고 있으며, 디엑스앤브이엑스는 한국, 중국, 인도 등에서 임상1b/2를 진행하고 최대한 빠르게 상업화할 예정이다.

일반적으로 펩타이드는 화학적으로 합성해 생산하는 데 반해, 옥스포드 백메딕스는 안정성을 높이기 위해 대장균을 이용하여 합성했다. 287개 아미노산으로 구성된 펩타이드를 수용액 상에서 36개월 안정성 시험을 진행하는 데 있어 제제학적 자신감이 없으면 실행하기 어려운 부분이라는 설명이다. 실제로 신약의 ‘long-term stability(장기 안정성 시험)’는 실패 요인이 많아 FDA에서는 ‘special protocol assessment’라는 특별 과정을 통하여 신청하는 업체에게 그에 대한 시험 계획서만을 검토해주기도 한다.

디엑스앤브이엑스 관계자는 “36개월 안정성을 확보했다는 것은 이 물질이 해당 기간 품질의 변함없이 안정함을 입증하는 근거자료다. 임상 개발 측면에서 장기간의 임상시험 기간 문제 없이 투여가 가능하다는 장점이 있음을 의미한다”면서 “또한, 이 물질의 제조 생산 공정이 충분한 품질의 약을 생산할 수 있도록 적합하게 확립되어 있음을 의미하는 것으로써 OVM-200이 적어도 3년 이상의 유효기간을 가진 제품으로 개발될 수 있고, 이 제품의 상업화를 위한 준비가 원활하게 이뤄지고 있음을 판단할 수 있는 근거로 볼 수 있다”고 부연했다.

한편, 디엑스앤브이엑스는 옥스포드 백메딕스와 OVM-200을 도입하기 위한 텀시트(Term Sheet)에 합의하는 등 본 계약 체결을 앞두고 있다. OVM-200 도입 후 2024년 연내 한국과 중국 및 인도에서 임상을 진행할 예정이다.

[바이오타임즈=정민아 기자] news@biotimes.co.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