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4-22 21:30 (월)
카이노스메드, JP모건 헬스케어 콘퍼런스 참가
카이노스메드, JP모건 헬스케어 콘퍼런스 참가
  • 정민구 기자
  • 승인 2023.12.27 10: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글로벌 제약사와 파킨슨병 치료제 공동사업개발 논의

[바이오타임즈] 카이노스메드가 미국 최대 제약·바이오 투자 콘퍼런스인 '2024 JP모건 헬스케어 콘퍼런스(JPMHC)'에 참가한다고 27일 밝혔다.

내년 1월 8~11일 미국 캘리포니아주 샌프란시스코에서 열리는 제42회 JPMHC는 제약JPMHC바이오 투자 업계의 최대 규모 행사로, 600개 제약JPMHC바이오/헬스케어 기업과 8,000여 명의 기업 및 투자자 등이 한 자리에 모일 것으로 전망된다. 카이노스메드는 미국 현지 자회사 페시네이트 태라퓨틱스와 함께 지난 수년간 지속해서 참가해 오고 있다.

이번 콘퍼런스에서 카이노스메드는 김인철 부회장과 이재문 사장이 참여해 파킨슨병 치료제로 개발하고 있는 KM-819에 대한 기술 소개 및 공동사업개발 등을 구체적으로 논의하는 글로벌 제약사들과의 파트너링 미팅을 실시할 계획이다.

업계 여러 기업은 카이노스메드가 자회사 페시네이트 테라퓨틱스와 진행 중인 파킨슨병 미국 임상 2상과 다계통위축증 국내 임상 2상에 대해 주목하고 있다. 치료제가 없는 불치병에 대한 임상 단계에 관심이 많은 만큼 콘퍼런스에 이은 후속 미팅을 희망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카이노스메드 관계자는 “주력 파이프라인 파킨슨병 치료제의 임상 진행이 순조롭게 진행되고 있어 미국을 비롯한 글로벌 시장에서 관심도가 크다”며 “에이즈 치료제의 성공적인 기술 이전 경험을 기반으로 파킨슨병, 다계통위축증 치료제 등의 임상을 성공적으로 마무리하는 데 총력을 기울일 것”이라고 말했다.

 

[바이오타임즈=정민구 기자] news@biotimes.co.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