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5-18 18:10 (토)
퀀타매트릭스, 보건복지부 ‘혁신형 의료기기 기업’ 인증
퀀타매트릭스, 보건복지부 ‘혁신형 의료기기 기업’ 인증
  • 정민구 기자
  • 승인 2023.12.20 11: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속 항균제 감수성 검사 장비 ‘dRAST’ 경쟁력 재입증

[바이오타임즈] 체외진단 의료기기 제조회사 퀀타매트릭스가 보건복지부가 개정·발령한 혁신형 의료기기 기업 인증현황 고시에 따라 의료기기 ‘혁신도약형 기업’으로 인증됐다고 20일 밝혔다. 인증 유효기간은 2024년 1월 1일부터 2026년 12월 31일까지 2년간이다.

보건복지부에서 주관하는 ‘혁신형 의료기기기업 인증제도’는 연구개발 및 글로벌 진출 등 역량이 우수한 기업을 ‘혁신형 의료기기 기업’으로 인증하고 집중 지원해 의료기기 산업 경쟁력을 강화하고자 마련됐다.

인증 대상은 ▲의료기기 연구개발 등에 기준 규모 이상의 투자를 한 국내 의료기기 기업 ▲국내에서 기준 규모 이상의 연구개발 투자 실적이 있거나 의료기기 연구개발을 수행하고 있는「외국인투자 촉진법」 제2조제1항제6호에 따른 외국인 투자기업인 의료기기 기업 ▲국내에서 혁신 의료기기를 연구개발 및 생산하는 의료기기 기업 등이다.

퀀타매트릭스는 임상 미생물 진단업계 최초로 인공지능(AI) 딥러닝 기술을 적용한 신속 항균제 감수성 검사 ‘dRAST’를 앞세워 ‘혁신도약형 기업’으로 선정되는 쾌거를 이뤘다.

dRAST는 국내∙외 등록 및 출원된 지적재산권 98개를 보유한 퀀타매트릭스의 독보적인 기술력을 집약한 제품으로 ‘신속 항균제 감수성 검사’라는 신시장을 개척한 성과를 인정받았다. 최적의 항균제를 확인하고 처방하여 패혈증 환자의 진단과 치료를 신속하게 함으로써, 궁극적으로 패혈증 환자의 생명을 살리는 데에 기여한다.

특히 별도의 분리배양 과정 없이 혈액배양 양성 샘플을 검체로 사용, 기존 60시간 이상이 걸리던 항균제 감수성 검사 시간을 30~50시간 단축했다. 환자에게 맞는 최적의 항균제를 제시해 광범위한 항균제 처방을 줄이고 내성균 형성 및 확산을 막는데 기여할 수 있다.

dRAST는 산업통상자원부가 주최하고 대한무역투자진흥공사(KOTRA) 주관으로 지난 11월 열린 ‘2023 세계일류상품 인증서 수여식’에서 ‘차세대 세계일류상품’으로 선정되기도 했다.

퀀타매트릭스는 지난 8월 프랑스 공립병원연합 공동구매조합(UniHA) 경쟁 입찰에서 경쟁사들을 제치고 제품 공급 자격을 획득한 바가 있고, 9월에는 동남아시아 시장 진출 소식을 알렸다.

10월에는 폴란드 최대 비영리 자선 단체(WOSP) 입찰에서 수주에 성공하였다. 11월 세계일류상품에 선정되고 이번 혁신형 의료기기 기업 인증이 증명하듯 경쟁자가 거의 없는 신속 항균제 감수성 검사 글로벌시장에서 퀀타매트릭스는 성장을 위한 발판을 마련해오고 있다.

퀀타매트릭스 관계자는 “2023년은 향후 당사의 본격적인 매출성장을 위한 발판을 마련한 해로, 이미 주요 국가들에 진출해 있는 유럽시장에서 프랑스, 폴란드 등과 대형 입찰의 성과를 이루었고 동남아시아 확장의 계기도 마련하였다"고 말했다.

이어 "이번 혁신 도약형 기업 인증을 계기로 글로벌 시장에서 본격적인 성장을 이어나가 전세계의 더 많은 패혈증 환자들의 생명을 살리고 글로벌 항균제 내성을 줄이는 데에 기여하겠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바이오타임즈=정민구 기자] news@biotimes.co.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