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7-17 00:40 (수)
퀀타매트릭스, 신속 항균제 감수성 통합검사 솔루션 ‘차세대 세계일류상품’ 선정
퀀타매트릭스, 신속 항균제 감수성 통합검사 솔루션 ‘차세대 세계일류상품’ 선정
  • 정민구 기자
  • 승인 2023.11.10 10: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내기업이 개발한 K-혁신 의료기기, 글로벌 시장 주도
(사진=)
KOTRA 전춘우 중소중견기업본부장로부터 ㈜퀀타매트릭스 김동영 CTO가 인증서를 수여 받는 모습(사진=퀀타매트릭스)

[바이오타임즈] 체외진단 의료기기 제조회사 퀀타매트릭스가 자사의 인공지능(AI) 딥러닝 기술 기반 신속 항균제 감수성 통합검사 솔루션 ‘dRAST’가 ‘차세대 세계일류상품’으로 선정되었다고 10일 밝혔다.

퀀타매트릭스는 지난 9일 오후 2시 서울 삼성동 그랜드 인터컨티넨탈 서울 파르나스 호텔에서 열린 ‘2023 세계일류상품 인정서 수여식’ 에서 인증서를 수여 받았다.

산업통상자원부가 주최하고 대한무역투자진흥공사(KOTRA) 주관으로 올해 23번째를 맞이한 이번 행사에서는 73개 품목, 78개 업체가 현재 및 차세대 세계일류상품으로 선정되었다.

‘차세대 세계일류상품’은 향후 7년 안에 세계 시장 점유율 5위 이내에 들어갈 가능성이 있는 제∙상품을 선정하여, 수출상품 다양화 및 미래 수출 동력 확충을 위해 해외 마케팅, 금융, 컨설팅 등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이번 선정된 신속항균제 감수성 통합검사 솔루션인 dRAST는 국내∙외 등록 및 출원된 지적재산권 98개를 보유한 퀀타매트릭스의 독보적인 기술력을 집약한 제품으로 ‘신속 항균제 감수성 검사’라는 신시장을 개척한 성과를 인정받아 차세대 세계일류상품으로 선정되었다.

현재 국내에는 경쟁사가 없고, 글로벌 시장에서도 제품을 판매하고 있는 경쟁사가 1곳 밖에 없을 정도로 기술적 진입장벽이 높은 제품이다.

항균제감수성검사 장비로는 최초로 AI 딥러닝 기술을 채용한 dRAST는 최적의 항균제를 확인하고 처방하여 패혈증 환자의 진단과 치료를 신속하게 함으로써, 궁극적으로 패혈증 환자의 생명을 살리는 데 기여하는 통합 솔루션 장비다.

특히 별도의 분리배양 과정 없이 혈액배양 양성 샘플을 검체로 사용, 기존 60시간 이상이 걸리던 항균제 감수성 검사 시간을 30~50시간 단축하여 환자에게 맞는 최적의 항균제를 제시하며, 광범위한 항균제 처방을 줄이고 내성균 형성 및 확산을 막는데 기여할 수 있다.

퀀타매트릭스 관계자는 “이번에 차세대 세계일류상품에 선정된 dRAST는 글로벌 경쟁 제품 대비 최고의 사양, 유일한 사양으로 구성되어 있다”며 올해 미생물 검사 시장의 본고장인 프랑스 최대 공립병원연합 공동구매조합(UniHA) 입찰 수주는 물론 유럽 6개국 도입 및 상용화, 중동 시장 진출 및 상용화, 동남아 5개국 판매 계약 체결, 폴란드 최대 비영리 자선단체 WOSP 입찰 수주 등 글로벌 시장에서 괄목할 만한 성과를 냈다”고 밝혔다.

 

[바이오타임즈=정민구 기자] news@biotimes.co.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