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5-31 01:25 (금)
KIMCo재단, BIO USA ‘K-바이오 이노베이션 나잇’서 K-바이오 투자방안 모색
KIMCo재단, BIO USA ‘K-바이오 이노베이션 나잇’서 K-바이오 투자방안 모색
  • 김수진 기자
  • 승인 2023.06.13 11: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보건산업진흥원 주최 ‘코리아 바이오 이노베이션 나잇’서 VC들과 패널토론 진행
허경화 KIMCo재단 대표 “글로벌 연계 투자 활동 필요한 시점” 강조
6일(현지 시각)_미국 보스턴 케임브리지 이노베이션센터(CIC)에서 열린 코리아 바이오 이노베이션 나잇에서 한국혁신의약품컨소시엄재단(KIMCo재단) 주관 행사가 진행되고 있다(사진=KIMCo재단)
6일(현지 시각) 미국 보스턴 케임브리지 이노베이션센터(CIC)에서 열린 코리아 바이오 이노베이션 나잇에서 한국혁신의약품컨소시엄재단(KIMCo재단) 주관 행사가 진행되고 있다(사진=KIMCo재단)

[바이오타임즈] 한국혁신의약품컨소시엄재단(대표 허경화, 이하 KIMCo재단)은 지난 6일(현지 시각) 미국 보스턴 케임브리지 이노베이션센터(CIC)에서 한국보건산업진흥원 주최로 열린 ‘코리아 바이오 이노베이션 나잇’을 통해 ‘K-바이오 인베스터와의 만남(Meet K-Bio Investors)’ 세션을 주관했다고 12일 밝혔다.

특히 이번 행사는 세계 최고의 바이오 클러스터로 꼽히는 보스턴에서 열린 ‘BIO USA 2023’ 행사 기간 중 개최, 바이오 기업 대표·연구자·투자자 등 전문가 100여 명이 참가해 성황을 이뤘다.

이날 행사는 허경화 KIMCo재단 대표를 좌장으로 ▲최홍석 유안타 투자 시니어 매니저 ▲박인애 데일리파트너스 팀 매니저 ▲노윤아 스톤브릿지벤처스 매니저 등이 참석해 K-바이오의 최신 투자 동향을 조명하고 전략적 투자에 대한 방법론을 제시했다.

최홍석 유안타 투자 시니어 매니저는 “투자환경은 어려워졌지만 VC들의 핵심적인 투자전략은 큰 변화가 없다”며 “다만 투자에 대한 리스크 관리가 더욱 강화되는 추세”라고 전했다.

박인애 데일리파트너스 팀매니저는 “최근 투자환경이 어려워짐에 따라 바이오텍에 대한 벨류에이션(기업 평가 가치)이 점점 더 현실화되는 경향이 있다”며 “향후 투자에는 강력한 과학적 근거와 글로벌 파트너십 가능성을 최우선으로 고려할 것”이라고 밝혔다.

노윤아 스톤브릿지벤처스 매니저는 “투자전략 관점에서 기술의 시장성은 굉장히 중요하기 때문에 다각도로 활용 가능한 플랫폼 기술 보유 기업에 투자가 집중될 것”이라며 “플랫폼 기술은 그 확장성으로 인해 같은 금액을 투자했을 때 그 시장성이 훨씬 크다”고 강조했다.

이날 참석한 패널들은 어려워진 투자환경 속에서 기업가치 확립을 위한 과학적 근거 마련과 기술 확장성의 중요성 등에 공감을 표했다. 또 패널토론 이후에는 보스턴 주재 바이오텍과 국내 VC와의 자유로운 네트워킹 자리가 마련됐다.

행사를 주최한 허경화 KIMCo재단 대표는 “어려운 투자환경에서 데스밸리를 극복하기 위한 바이오텍의 노력과 치열한 옥석 가리기가 이뤄지는 지금이 투자자들이 시장을 선도할 시간”이라며 “국내뿐만 아니라 글로벌 투자까지 연계해 글로벌 VC와도 적극 협력하는 등 새로운 돌파구를 찾는 것이 중요하다”고 말했다.

[바이오타임즈=김수진 기자] sjkimcap@biotimes.co.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