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5-26 08:10 (일)
닥터나우, 서비스 론칭 2년 만에 제휴 병∙의원 3,000곳 돌파∙∙∙전년동기 대비 3배↑
닥터나우, 서비스 론칭 2년 만에 제휴 병∙의원 3,000곳 돌파∙∙∙전년동기 대비 3배↑
  • 최진주 기자
  • 승인 2023.03.08 10: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필수의료과목 전문의 확충∙∙∙의료 공백 해소에 주력
내과, 소청과, 산부인과 전문의 36%∙∙∙대면진료 보완으로 의료사각지대 해소 기여
사진=닥터나우
사진=닥터나우

[바이오타임즈] 국내 대표 원격의료 플랫폼 닥터나우(대표 장지호)는 제휴 병∙의원과 약국이 3,000개를 돌파했다고 8일 밝혔다. 

닥터나우는 2020년 12월 국내 최초로 비대면 진료와 처방약 배송 서비스를 선보였다. 지난해 1분기 700여 곳의 제휴처를 확보했다. 단 1년만에 3배 이상인 3,000여 곳으로 증가한 셈이다. 업계에서 가장 많은 병∙의원 및 약국과 협업하고 있다. 

닥터나우가 제공하는 20개 진료 과목에 전문의는 58%다. 이 중 절반 이상인 36.1%가 내과, 소아청소년과, 산부인과 전문의다. 건강보험심사평가원 데이터에 따르면 2022년 4분기 기준 해당 3과 전문의 비중은 32.2%로 필수의료과목 분야에서 비대면 진료의 역할이 두드러지는 것으로 확인된다. 

최근 소아청소년과 진료 대란이 사회적 문제로 제기되고 있다. 닥터나우는 어린 아이를 둔 부모의 우려가 깊어지는 상황에서 비대면 진료가 늦은 밤이나 휴일 등 대면진료가 메우기 어려워 생활 속 의료사각지대를 해소하는 보편적 의료 서비스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제휴 약국도 지속해서 증가하는 추세다. 주로 수도권 외곽 및 소규모 지방 지역 등 거주 인구가 높지 않아 운영에 활력이 필요한 곳에서 제휴 요청이 이어지고 있다. 

인천 서구에서 약국을 운영 중인 한 약사는 “처방전 유입이 증가하면서 약국 운영이 원활해진만큼, 조만간 영업시간을 연장해 약국이 필요하신 분들이 언제든 이용할 수 있도록 할 것”이라고 전했다. 

닥터나우 김태환 세일즈 총괄이사는 “비대면 진료에 동참하는 전문의와 약사가 꾸준히 늘어나면서 대면 진료를 이용하기 어려운 상황에서도 전문 의료진과 연결될 수 있는 환경이 자리잡고 있다”며 “앞으로도 제휴 의료기관 및 약국과 함께 상생할 수 있는 생태계를 조성해 나갈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닥터나우는 비대면 진료, 처방약 배송 서비스를 운영하고 있다. 서비스 론칭 2년 만에 누적 회원가입자 수 170만 명, 누적 앱 다운로드 수 430만 건 이상을 기록하며 비대면 진료의 대중화에 앞장서고 있다. 최근에는 건강 관련 질문을 올리면 전문 의료인에게 5분 안에 답변 받을 수 있는 ‘무료 상담’을 론칭했다. 

[바이오타임즈=최진주 기자] news@biotime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