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6-13 17:03 (목)
딥노이드·경희의료원, 군 의료 현장에 인공지능 솔루션 제공
딥노이드·경희의료원, 군 의료 현장에 인공지능 솔루션 제공
  • 김수진 기자
  • 승인 2022.05.23 11: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군에서 발생 위험이 큰 흉부, 척추, 손목, 무릎 등 군 의료 현장에 AI 솔루션 확대 적용
군 장병에게 보다 신속·정확한 의료서비스 제공
(사진=딥노이드)
(사진=딥노이드)

[바이오타임즈] 의료 인공지능 플랫폼 전문기업 딥노이드(대표이사 최우식)가 경희의료원과 군 의료 현장에 인공지능(AI) 솔루션 도입 및 기술 고도화를 통해 군 장병에게 더욱 나은 첨단 의료서비스를 제공한다고 23일 밝혔다.

군에서 발생 위험이 큰 흉부, 척추, 손목, 무릎 등 군 의료 현장에 AI 솔루션 확대 적용을 위해서다.

정부는 청년 군 장병에게 더욱 나은 의료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인공지능(AI) 기반의 의료영상 판독 솔루션을 고도화하고 있다. 군부대의 영상판독 전문의 부족 문제 등을 해소해 군 장병에게 더욱 신속·정확한 의료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어 군 의료 및 헬스케어 업계의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딥노이드는 지난해 군 장병에게 최신 의료영상 판독 솔루션 제공을 위해 폐렴, 결핵, 기흉, 손목 골절, 무릎 등 지속적인 솔루션 개발을 통해 흉부와 손목 골절 솔루션을 식약처로부터 의료기기 허가를 받았다. 올해는 섬유흉, 흉수, 손목 골절, 무릎반원상연골파열 등 고도화를 진행해 군 병원·의무부대를 대상으로 본격 제공해 군 장병의 건강관리에 나선다.

이번 사업은 과기정통부와 국방부 AI 융합 프로젝트(AI+X)’의 일환으로 2020년부터 군 의료 솔루션 개발에 착수한 바 있으며, 이후 AI 기반의 의료영상 판독 솔루션을 격오지 등 군병원·의무부대를 대상으로 본격 활용되고 있다.

군이 보유한 엑스레이(X-ray)와 자기공명 영상장치(MRI)등 의료데이터를 AI가 분석해 군의관의 진단을 지원한다. 딥노이드는 AI 의료영상 판독 알고리즘 개발 및 고도화, 시범서비스 구축 및 운영을 담당하고, 경희의료원은 AI 의료영상(무릎 MRI 반월상연골파열) 판독 알고리즘 개발 및 고도화에 집중한다.

해당 솔루션은 군 부대 내 영상판독 전문의가 부족한 상황에서 인공지능·데이터에 기반하여 영상 판독을 보다 빠르고 정확하게 할 수 있도록 보조해 영상판독 전문의 부족 문제를 해소함과 동시에 장병에게는 보다 신속·정확한 의료서비스를 제공하게 된다. 향후 솔루션 대상 질환은 지속해서 확대할 예정이다.

딥노이드 최우식 대표이사는 “군부대 내 영상판독 전문의가 부족했는데 최신 AI 솔루션을 통해 군 장병에게 더욱 나은 의료서비스를 제공하는 동시에 군 장병들의 건강관리를 통해 전체 의료업계에도 좋은 사례가 될 수 있도록 스마트 군 의료에 앞장설 것”이라고 말했다.

[바이오타임즈=김수진 기자] sjkimcap@biotimes.co.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