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3-10-03 07:05 (화)
넥스모스, DNA 압타머 ‘NXP032’ 인지능력 개선 효능 입증
넥스모스, DNA 압타머 ‘NXP032’ 인지능력 개선 효능 입증
  • 김수진 기자
  • 승인 2022.01.18 09: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희대 김연정 교수팀 공동 연구, SCI급 국제학술에 발표
DNA압타머를 이용하여 비타민C의 항산화 효능 향상
(사진=넥스모스)
(사진=넥스모스)

[바이오타임즈] ㈜넥스모스가 세계 최초로 자체 개발한 원천 물질인 DNA 압타머 복합체 ‘NXP032’를 활용해 인지능력 개선 효능을 입증한 논문이 세계적 권위의 국제학술 저널에 게재됐다.

넥스모스는 DNA 압타머 복합체 ‘NXP032’가 비타민C 항산화 효능을 높이고 노화에서의 산화 스트레스를 감소시켜 인지장애 개선에 대한 효능을 입증한 연구 논문이 항산화제 관련 연구 분야, 상위 5%의 논문들이 실리는 SCI급 저명한 국제 학술지인 ‘안티옥시단츠(Antioxidants)’ 1월호에 게재됐다고 18일 밝혔다.

이번 연구 논문은 넥스모스가 개발한 ‘NXP032’를 경희대 간호과학대 김연정 교수팀에 의뢰, ‘NXP032’가 ‘노화에서의 산화 스트레스를 감소시키고 인지장애 개선’에 관한 연구를 진행했다.

DNA 압타머는 DNA 연구 학계에서 ‘차세대 바이오 의약품’으로 떠오르는 혁신물질이다. 일반 DNA와 달리 DNA 압타머는 특정 물질을 타깃으로 활동해 해당 물질과 결합하는 능력을 갖췄다. 또 압타머는 화학적 합성물질이 아닌 DNA 물질로 인체에 투입해도 체내 면역반응 등 부작용이 거의 없다는 것이 치료제로서의 최대 장점으로 꼽힌다.

김연정 경희대 교수는 “이번 연구를 통해 ‘NXP032’가 인지장애 개선의 치료제로서 개발 가능성이 있음을 기대한다”고 설명했다.

이번에 게재된 논문 내용에 따르면 연구진은 노화된 동물모델에 NXP032를 경구 투여하여, 노화로 인한 항산화 조절 시스템을 활성화해 신경 손상, 미세아교세포와 별아교세포의 활성 및 산화 스트레스를 완화하고, 이로 인하여 인지기능 개선이 되는 것을 확인했다.

인지행동 실험과 더불어 정상적인 노화 과정에서 Nrf2-ARE 경로가 감소하지만 ‘NXP032’ 투여가 Nrf2-ARE 경로를 활성화하여 SOD-1 및 GSTO1/2의 발현을 증가시킨다는 것과 DNA 손상을 회복하는 것과 연관이 있는 γH2AX의 발현도 증가함을 확인했다.

노화는 인지장애를 일으키는 주요 원인으로 노화가 진행되는 동안 여러 뇌 영역의 산화 스트레스의 증가와 관련이 있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비타민C는 강력한 항산화제로서 산화 스트레스를 예방하는 중요한 역할을 하지만 불안정한 화학적 성질로 인해 쉽게 산화되어 항산화 기능이 저하된다.

이에 넥스모스는 쉽게 산화되는 취약성을 극복하기 위해 DNA압타머를 이용하여 비타민C의 항산화 효능을 높일 수 있는 NXP032(AptaminC320)을 개발했다.

넥스모스 관계자에 따르면, “‘NXP032’는 우수한 효능과 안전성을 보이는 물질로 현재 개별 인정 원료 등록을 추진 중이며, 이후 건기식 제품으로 출시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바이오타임즈=김수진 기자] sjkimcap@biotimes.co.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