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7-13 02:45 (토)
LG화학, 필리핀서 의사 고객 대상으로 한국 당뇨병 치료관리 노하우 알려
LG화학, 필리핀서 의사 고객 대상으로 한국 당뇨병 치료관리 노하우 알려
  • 김수진 기자
  • 승인 2024.04.09 10: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현지 학술대회서 한국 교수 강연자로 초청해 제미글로 심포지엄 개최
브라질, 말레이시아, 콜롬비아, 에콰도르 등으로 제미글로 수출을 지속 확장해 나갈 계획
LG화학이 필리핀 의사 대상 한국의 당뇨병 치료 노하우 등을 발표하고 있다(사진=LG화학)
LG화학이 필리핀 의사 대상 한국의 당뇨병 치료 노하우 등을 발표하고 있다(사진=LG화학)

[바이오타임즈] LG화학은 8일 필리핀 내분비, 당뇨 및 대사질환 학술대회(The Philippine College of Endocrinology, Diabetes&Metabolism)에 한국 내분비내과 교수진들과 참여해 제미글로 심포지엄을 개최, 최신 당뇨병 치료관리 노하우를 알렸다고 9일 밝혔다.

이날 강연자로 나선 한국 교수진들은 250여 명의 필리핀 내분비내과 전문의를 대상으로 40세 미만 당뇨병 성인 환자 수가 지속 증가하고 있는 필리핀 치료환경과 이들의 공통적 특성을 분석하고, 단일요법에서 병용요법으로의 순차적 전환 대비 선제적인 초기 병용요법의 이점을 설명했다.

이들은 제미글로와 메트포르민 초기 병용요법 임상 결과를 바탕으로 복합제 제미메트의 처방 적절성을 강조했으며, 이어서 안정적 혈당 변동성, 신장애 환자 용량 조절 불필요 등 제미글로 기반 20여 개 임상시험 결과를 근거로 효과적 선택지로서 제미글로의 경쟁력을 발표하며 심포지엄을 마쳤다.

한국 교수진들은 필리핀 학술 교류의 장에 참가해 당뇨병 전문가로서 의학 강국 한국의 위상을 높일 수 있는 기회였다고 참가 소감을 밝혔다.

LG화학은 한국 내분비내과 교수진들과 함께 이달 말 태국에서, 하반기에는 멕시코 등 중남미 지역에서 ‘대한민국 의학 위상과 국산 신약 지위 강화 프로젝트’를 이어갈 계획이다.

LG화학 프라이머리-케어 사업부장 황인철 상무는 “이번 심포지엄은 필리핀 의사 고객들의 한국 당뇨병 치료 노하우, 최신 치료 정보에 대한 니즈를 충족시켜준 자리였다”며, “제미글로 수출국 중심으로 현지 당뇨병 환자의 관리 수준을 개선시켜 나가는 것에 일조할 수 있는 학술행사를 지속 펼쳐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LG화학은 2017년부터 제미글로 해외시장 공략을 본격화했다. LG화학의 제미글로 해외사업 전략은 동남아, 중남미 등 이머징마켓 내 전략시장을 집중 공략하는 것으로 2017년 태국 진출을 시작으로 2019년 필리핀, 멕시코, 2023년 페루에 진출했다.

지난해 수출액은 약 150억 원을 기록했으며, 올해 200억 원 이상을 전망하고 있다.

LG화학은 브라질, 말레이시아, 콜롬비아, 에콰도르 등으로 제미글로 수출을 지속 확장해 나갈 계획이며, 기 수출국에 신규 복합제 제미다파도 추가 선보일 예정이다.

[바이오타임즈=김수진 기자] sjkimcap@biotimes.co.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