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5-26 04:35 (일)
에스티팜, 2024 RISC 열고 세계 석학과 RNA 최신 지견 공유
에스티팜, 2024 RISC 열고 세계 석학과 RNA 최신 지견 공유
  • 정민아 기자
  • 승인 2024.03.25 15: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RNA 산업계·학계 등 약 200여 명 참석…“RNA 혁신과 발전에 노력”
대한민국의 RNA 기반 신약 개발 활성화에 많은 도움될 것
에스티팜 김경진 대표이사(사진 오른쪽에서 7번째)와 주요 연사들이 RISC 2024에서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사진=에스티팜)
에스티팜 김경진 대표이사(사진 오른쪽에서 7번째)와 주요 연사들이 RISC 2024에서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사진=에스티팜)

[바이오타임즈] 에스티팜(대표이사 김경진)은 지난 22일 경기도 성남시 소재 그래비티 서울 판교에서 RNA 혁신을 위한 국제 심포지엄 2024 RISC(RNA Innovation Symposium Corea/Korea)를 개최했다고 25일 밝혔다.

에스티팜이 주최하고 한국제약바이오협회, 한국화학연구원, 한국생명공학연구원, 동아ST, GC녹십자, 삼양홀딩스, 아나패스, 파미셀, 삼오제약, 아미노로직스가 후원했다.

이번 행사는 다양한 연구사례 발표와 함께 세계적인 전문가들을 초청해 최신 RNA 기술과 연구 성과를 공유했으며, ▲IONIS CEO 브렛 P. 모니아(Brett P. Monia), ▲Alnylam 수석부사장 무티하 마르하난(Muthiah Manoharan), ▲Genevant CTO 에드 야보스키(Ed Yaworski), ▲한국과학기술연구원 김빛내리 교수, ▲KAIST 유전체치료연구실 김진국 교수, ▲KIST 김선화 수석연구원, ▲레바티오 대표이사 지현배 등 총 7명의 RNA 분야 전문가들이 연사로 진행됐다.

이번 2024 RISC에는 RNA 분야에 종사하는 제약, 바이오 및 대학(원)생뿐 아니라 전문 투자기관 등 200여 명이 참석했으며, 패널 토론 시간을 통해 현장에서 연사와 직접 Q&A 시간을 가지는 등 활발한 네트워킹이 진행됐다.

에스티팜 관계자는 “2024 RISC는 RNA 분야에서의 혁신과 발전을 위한 중요한 행사였다”면서 “Ionis, Alnylam 등 글로벌 RNA 신약 개발 대표 기업들이 에스티팜의 요청에 적극 참여한 것은 에스티팜의 글로벌 위상을 보여주는 것으로, 앞으로도 이와 같은 행사를 지속적으로 개최해 대한민국의 RNA 기반 신약 개발 활성화에 많은 도움이 되고자 한다”라고 강조했다.

한편, 최근 에스티팜은 RNA Leaders 2024(스위스, 바젤) 및 DCAT week(미국, 뉴욕)에 참석해 다양한 형태의 기업 간 파트너링 미팅을 진행했으며, 신설 생산동의 자동화를 통한 효율성 강화와 환경친화적인 공정을 홍보하는 등 글로벌 제약사와의 네트워킹을 더욱 확대한다는 구상을 밝히기도 했다.

[바이오타임즈=정민아 기자] news@biotime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