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4-18 00:35 (목)
랩지노믹스, 신규 CI 공개 “브랜드 인지도 높이고, 마케팅 역량 강화”
랩지노믹스, 신규 CI 공개 “브랜드 인지도 높이고, 마케팅 역량 강화”
  • 정민구 기자
  • 승인 2024.01.04 12: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내외 시장 점유율 확장과 디지털 헬스케어 투자 가속화 노력
마케팅팀 신설, IT팀은 IT본부로 확대…진단시장 내 ‘젊고 혁신적인 기업’ 포지셔닝 목표
랩지노믹스 신규 CI(사진=랩지노믹스)
랩지노믹스 신규 CI(사진=랩지노믹스)

[바이오타임즈] 글로벌 유전체 분자 진단 전문기업 랩지노믹스는 4일 미래 비전과 사업 방향성을 담은 신규 기업 아이덴티티(CI)를 공개했다.

회사는 브랜드 인지도를 높이고 마케팅 역량을 강화할 목적으로 CI 리뉴얼을 단행했으며, 국내외 시장 점유율 확장과 디지털 헬스케어 투자 가속화에도 힘쓰겠다는 계획이다.

랩지노믹스는 마케팅팀도 신설하고 전사적으로 세일즈 역량을 강화하고 있다. 지난해 산전 기형아 검사인 ‘맘가드’를 업그레이드하고, 구강 마이크로바이옴 ‘바이오랄케어’를 출시했다. 알츠하이머성 치매 PCR(중합효소연쇄반응) 키트 인증도 획득하며 다각적으로 검사 아이템의 품질을 높이고 있으며, 검사 제품의 패키지 및 결과지를 리뉴얼하며 사용자의 편의성을 높였다.

기존 4명이던 IT팀은 12명으로 늘리고 IT본부로 확대했다. ▲IT 보안 및 인프라 강화 ▲LIS(임상정보시스템)·LIMS(임상정보관리시스템) 구조 및 기능 개선을 통한 비즈니스 확장성 증대 ▲SFA(영업 자동화) 시스템 구축 및 프로세스 자동화를 통한 직원 IT 업무 환경 개선 ▲세일즈 역량 강화를 위한 데이터 대시보드 구축 ▲최신 ERP(전사적자원관리) 및 그룹웨어시스템 도입 ▲마이크로소프트 365 협업 툴 도입 등 디지털 헬스케어 투자에 속도를 내고 있다.

랩지노믹스 관계자는 “회사 홈페이지 리뉴얼, 미국 법인 홈페이지 구축, 사회관계망서비스(SNS) 채널 다각화 등을 통해 브랜드 이미지를 지속적으로 제고할 계획”이라며 “진단시장 내 ‘젊고 혁신적인 기업’ 포지셔닝을 위해 다양한 방안을 마련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진단업의 디지털 전환을 끊임없이 드라이브하고 고객에게 최적의 진단 결과 솔루션을 제공하겠다"고 강조했다.

[바이오타임즈=정민구 기자] news@biotimes.co.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