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5-18 18:35 (토)
셀트리온-셀트리온헬스케어, 연말까지 합병 완료…임시 주총서 양사 합병안 가결
셀트리온-셀트리온헬스케어, 연말까지 합병 완료…임시 주총서 양사 합병안 가결
  • 정민아 기자
  • 승인 2023.10.23 15: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셀트리온이 셀트리온헬스케어를 흡수 합병, 셀트리온헬스케어 주주에게 셀트리온 신주 발행
성장과 합병에 발맞춰 3,600억 원 규모 자사주 소각 결정… 주주가치 극대화 노력
성공적인 합병 위해 5,000억원 규모 자사주 취득도 동시에 결정
‘2030년 12조 원 매출’ ‘글로벌 빅파마 도약’ 비전 달성에 한 걸음 다가설 것으로 기대
(사진=셀트리온)
셀트리온 임시 주총 사진(사진=셀트리온)

[바이오타임즈] 셀트리온과 셀트리온헬스케어의 합병 일정이 확정됐다.

양 사의 합병 기일은 12월 28일로, 내달 13일까지 주식매수청구권 행사 기간을 거쳐 연말까지 합병을 마무리한다는 계획이다.

셀트리온그룹은 23일 인천 송도 컨벤시아와 쉐라톤 그랜드 인천호텔에서 각각 진행된 셀트리온과 셀트리온헬스케어 임시 주주총회에서 양사의 합병 안건이 모두 가결됐다고 밝혔다.

양사는 올해 8월 합병을 결의하고 이날 개최한 각각의 주주총회에서 참석 대비 찬성 비율 셀트리온 97.04%, 셀트리온헬스케어 95.17%의 압도적 합병안 찬성으로 양 사의 합병 계약을 승인했다.

양사 간 합병은 셀트리온이 셀트리온헬스케어를 흡수 합병하는 형태로 셀트리온헬스케어의 주주들에게 셀트리온의 신주를 발행하는 방식이다. 셀트리온헬스케어 보통 주식 1주당 셀트리온 보통 주식 0.4492620주가 배정되며, 주당 합병가액은 셀트리온 148,853원, 셀트리온헬스케어 66,874원이다.

한편, 셀트리온그룹은 이날 이사회를 개최하고 합병 이후 주주가치 제고와 주주환원 정책 강화를 위해 자사주의 소각과 추가 매입도 결정했다.

소각될 자사주는 230만 9,813주로 약 3,599억 원 규모의 셀트리온 보유 자사주이며, 합병 후 셀트리온헬스케어가 보유한 자사주에 대해 배정될 합병 신주 수량에 해당하는 규모다. 소각일은 합병 등기가 완료되는 2024년 1월 4일로 예정돼 있다.

이날 동시에 결정한 자사주 추가 매입은 셀트리온이 총 242만 6,161주, 취득 예정 금액 약 3,450억 원 규모이며, 셀트리온헬스케어가 총 244만 주, 취득 예정 금액 약 1,550억 원 규모다. 양사는 2023년 10월 24일부터 장내 매수를 통해 자사주를 취득할 예정이다.

셀트리온그룹은 이번 합병안 가결 및 합병 이후 주주가치 제고 방안을 통해 향후 글로벌 빅파마로 도약하기 위한 발판을 더욱 공고히 다졌다고 보고 있다.

셀트리온그룹은 이번 합병을 통해 크게 3가지의 효과를 기대하고 있다.

첫째, 개발부터 판매까지 전체 사업 사이클이 일원화돼 이에 따른 원가경쟁력 개선을 바탕으로 신약 및 신규 모달리티 개발을 위한 대규모 투자 재원 확보가 가능해질 것으로 보고 있다.

둘째, 원가경쟁력 강화를 통해 공격적인 가격전략 구사가 가능해져 판매지역 및 시장점유율을 확장하는데 이번 합병이 큰 전환점이 될 전망이다.

셋째, 양사가 통합하면서 거래구조가 단순해져 수익 등 재무적 기준이 명료해지면서 투명성이 제고되고 투자자 신뢰도도 한층 높아질 것으로 기대된다.

셀트리온그룹 관계자는 “짐펜트라의 미국 내 신약 허가에 이어 양사의 합병안도 가결되면서, 2030년 매출 12조 원 달성과 글로벌 빅파마로의 도약이라는 통합 셀트리온의 비전 달성에 한 걸음 더 다가서게 됐다”며 “추가로 내년부터 선보일 5개의 신규 파이프라인의 개발과 허가 절차도 순항 중인 만큼, 셀트리온그룹이 가진 강점에 집중해 성장에 속도를 낼 수 있도록 전사적 노력을 기울일 방침”이라고 말했다.

[바이오타임즈=정민아 기자] news@biotimes.co.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