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4-24 18:02 (수)
에이비온, c-MET 표적항암제 ‘ABN401’ 유효성 중간 결과 발표
에이비온, c-MET 표적항암제 ‘ABN401’ 유효성 중간 결과 발표
  • 최진주 기자
  • 승인 2023.10.16 12: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쟁 약물 대비 우수한 유효성, 안정성 증명…최장 부분관해(PR) 사례 15개월 유지 중

[바이오타임즈] 에이비온(대표 신영기)이 미국 보스턴에서 열린 국제 암학회 ‘AACR-NCI-EORTC’에서 ‘ABN401’의 글로벌 임상2상의 유효성 중간 결과를 최초 발표했다.

에이비온은 AACR-NCI-EORTC 기간 동안 별도의 쇼케이스를 갖고 연구자들 및 사업개발 평가자들을 초대해 ABN401’의 임상2상 중간 데이터를 발표했다.

특히 쇼케이스에는 삼성서울병원 이세훈 교수, 아산병원의 이대호 교수와 미국 엠디앤더슨암센터의 박근칠 교수, Xiuning Le교수, 독일 쾰른 대학의 Jurgen Wolf 교수 등 MET 연구 권위자들이 자리해 회사의 임상 결과를 평가하고 EGFR 치료제 관련 전망에 대해 논의하면서, ABN401의 우수한 안전성을 활용한 병용 임상에 대한 기대감이 고조됐다.

현재 에이비온의 ABN401 글로벌 임상 2상은 미국과 한국, 대만에서 진행 중이다. 회사는 중간 결과 보고를 위해 총 17명의 MET 돌연변이 중 Exon14 유전자 결실 비소세포폐암 환자를 대상으로 객관적 반응률을 산출해 공개했다.

ABN401 전체 환자 대상 객관적 반응률(ORR)은 52.9%로 집계됐으며, 최초 치료 환자군 대상으로는 75% 반응률에 달하는 결과치를 보였다. 이는 노바티스와 머크의 경쟁약물 반응률 68%, 43% 보다 높은 수치이다. 또한 현재까지도 투약 중인 15개월의 기간을 가진 부분관해(PR) 환자 사례도 확보했다.

ABN401의 안전성과 관련해서도 고무적인 중간 결과를 발표했다. 임상 2상의 프로토콜인 800mg 투약 환자 24명을 대상으로 결과치를 산출했을 때 3등급 이상의 약물 관련 이상 반응 환자는 2명(8.3%)에 그쳤으며, 그 외에 심각한 이상 반응을 의미하는 SAE 발생 빈도도 낮았다.

노바티스와 머크의 치료제가 3등급 이상 약물 반응이 37%, 28%였던 것을 감안하면 약물 안전성 측면에서 압도적으로 우수한 결과를 증명한 것이다.

에이비온 관계자는 “이번 중간 발표는 ’ABN401’의 베스트인클래스(Best-in-class) 가능성을 구체적인 데이터로 증명할 수 있었던 좋은 기회였다”며, “향후 에이비온은 객관적인 데이터를 기반으로 MET 시장에 관심을 두고 있는 글로벌 제약사와 파트너들에게 더욱 적극적으로 기술 수출을 타진할 것”이라고 밝혔다.

 

[바이오타임즈=최진주 기자] news@biotimes.co.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