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5-26 07:35 (일)
디엑스앤브이엑스-진스크립트프로바이오, 신약 개발 위한 전략적 파트너십 체결
디엑스앤브이엑스-진스크립트프로바이오, 신약 개발 위한 전략적 파트너십 체결
  • 정민아 기자
  • 승인 2023.09.13 16: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자체 항암 항체 신약 개발 본격화
DXVX와 자회사인 에빅스젠의 연구 인력과 코리그룹의 글로벌 네트워크 활용
(왼쪽) 진스크립트프로바이오 Felix Zhu 부사장, (오른쪽) DXVX 한성준 CTO(사진=디엑스앤브이엑스)
(왼쪽) 진스크립트프로바이오 Felix Zhu 부사장, (오른쪽) DXVX 한성준 CTO(사진=디엑스앤브이엑스)

[바이오타임즈] 디엑스앤브이엑스는 글로벌 CDMO 기업인 진스크립트프로바이오와 항암항체 신약 개발을 위한 전략적 파트너십(MOU)을 체결했다고 13일 밝혔다.

디엑스앤브이엑스 가산동 본사에서 진행된 파트너쉽 체결식에는 DXVX 한성준 CTO, 에빅스젠 김병진 부사장과 진스크립트프로바이오 항체 부문 최고책임자인 Felix Zhu 부사장이 참석했다. 디엑스앤브이엑스는 이번 전략적 파트너십을 통해 추가 파이프라인을 확보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진스크립트프로바이오는 글로벌 바이오 CRO 및 CDMO 기업인 진스크립트의 글로벌 자회사로, 항체의약품과 세포유전자 치료제 관련 전문 솔루션 및 효율적인 공정을 통해 의약품 개발부터 상업화까지 원스톱 서비스 제공이 가능하다.

디엑스앤브이엑스는 이번 전략적 파트너십을 통해 자체 항암 항체 신약 개발을 본격화한다는 전략이다. 특히 진스크립트프로바이오가 보유한 글로벌 휴먼 항체 라이브러리를 기반으로 항암 항체 신약 개발의 리드 발굴부터 세포주 개발, 제조 품질관리(CMC) 및 비임상 시료 생산 등 임상 진입을 위한 초기 개발이 이뤄질 예정이다.

이번 진스크립트프로바이오와의 항암 항체 신약 개발은 DXVX와 자회사인 에빅스젠의 연구 인력과 코리그룹의 글로벌 네트워크를 활용해 임상 및 개발이 진행될 예정이다.

디엑스앤브이엑스 한성준 CTO는 “다수의 글로벌 제약사 의약품 개발에 참여한 진스크립트프로바이오와의 협업으로 자체 신약 개발 프로젝트를 가속화하고 성공 가능성을 높일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면서 “향후 글로벌 임상을 목표로 글로벌 제약바이오 기업들과의 협력을 확대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한편, 디엑스앤브이엑스는 기존 보유 중인 옥스포드 백메딕스(Oxford Vacmedix)의 항암백신 및 에빅스젠의 안과 질환 파이프라인에 이어 항암 항체 신약 등 미래가치를 제고하기 위한 파이프라인을 확보하기 위해 최근 국내외 여러 선도 기업과의 협업을 추진하고 있다.

[바이오타임즈=정민아 기자] news@biotimes.co.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