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4-23 11:25 (화)
루닛-하버드 의대, “주요 폐 질환에서 AI 활용 시 전문의 판독 능력 향상”
루닛-하버드 의대, “주요 폐 질환에서 AI 활용 시 전문의 판독 능력 향상”
  • 최진주 기자
  • 승인 2022.09.13 16: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제학술지 ‘JAMA Network Open’ 게재
미국 시장에서 루닛 AI 제품의 기술력과 가치를 발전시키는 기회 될 것
흉부 엑스레이 영상분석 AI 솔루션 '루닛 인사이트 CXR'(사진=루닛)
흉부 엑스레이 영상분석 AI 솔루션 '루닛 인사이트 CXR'(사진=루닛)

[바이오타임즈] 의료 인공지능(AI) 기업 루닛(대표 서범석)은 미국 하버드 의과대학 매사추세츠종합병원(MGH)과 공동으로 진행한 연구를 통해 영상의학과 전문의가 흉부 엑스레이 영상분석 AI 솔루션 ‘루닛 인사이트 CXR’을 활용해 영상분석 시 판독 능력이 개선되는 것으로 나타났다고 13일 밝혔다.

루닛은 미국 하버드 의과대학 매사추세츠종합병원(MGH)과 지난 2020년 연구 파트너십을 맺은 바 있다.

이번 연구 결과는 미국의학협회(American Medical Association)가 발행하는 국제학술지 ‘JAMA Network Open(2022 IF=13.353)’에 최근 게재됐다.

연구팀은 지난해 4월부터 11월까지 폐렴, 폐 결절, 흉수, 기흉 등 4가지 주요 폐 질환과 그 외 다양한 폐 질환이 관찰되는 총 497건의 흉부 엑스선에 대해 루닛 인사이트 CXR을 적용, 판독의 정확성과 효율성을 측정했다.

그 결과 루닛 인사이트 CXR의 주요 폐 질환에 대한 질병 검출 정확도는 평균 89%로, 영상의학과 전문의의 평균 진단율 73%에 비해 크게 높았다. 또한 AI 활용 시 판독 시간이 10% 단축되는 것으로 나타났다.

연구를 주도한 마누딥 칼라(Mannudeep K. Kalra) 매사추세츠종합병원 영상의학과 교수는 “이번 연구가 갖는 의미는 흉부 엑스레이 영상 판독에 AI를 사용하면 주요 폐 질환에 대한 검출 정확도와 판독 효율성이 개선된다는 것”이라며 “동시에 수련의, 전문의 등 다양한 숙련도의 영상의학과 의사들의 판독 능력을 향상시키는 효과가 있다”고 설명했다.

서범석 루닛 대표는 “루닛 인사이트 CXR은 의료진이 환자에게 더욱 정확하고 효율적인 진단을 제공하는 데 도움이 된다”면서 “특히 이번 연구는 미국 최고 수준의 종합병원 의료진과 공동연구를 진행함으로써 미국 시장에서 루닛 AI 제품의 기술력과 가치를 보다 발전시키는 좋은 기회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바이오타임즈=최진주 기자] news@biotime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