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5-18 19:55 (토)
바이오플러스, 상반기 매출액 261억...사상 최대 실적 달성
바이오플러스, 상반기 매출액 261억...사상 최대 실적 달성
  • 정민아 기자
  • 승인 2022.08.16 11: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년 동기比 매출액 43.1%↑...영업이익 21.3% 증가한 121.7억 원 기록
해외 신규 거래처 추가확보 및 국내외 시장점유율 확대로 호실적 견인
바이오플러스 연구소(사진=바이오플러스)
바이오플러스 연구소(사진=바이오플러스)

[바이오타임즈] 바이오플러스(099430, 대표이사 정현규)가 창사 이래 상반기 기준 최대 실적을 달성했다.

16일 공시를 통해 발표된 바이오플러스의 2022년 상반기 실적은 연결기준 매출액 261억 원, 영업이익 121.7억 원이다. 전년 동기 대비 매출액은 43.1%, 영업이익은 21.3% 증가했으며, 영업이익률은 46.6%로 나타났다.

2분기 실적은 연결 기준 매출액 140.8억 원, 영업이익 65.6억 원을 기록해, 전년 동기 대비 각각 49.6%, 29.2% 상승했다. 분기 기준으로도 역대 최대 실적이다.

회사 관계자는 “주력인 HA필러 제품을 중심으로 해외 시장에서 우수한 품질과 기술력, 안전성을 인정받아 인지도가 상승하고 있으며, 유럽 및 중동 지역에서 공격적인 마케팅을 전개하며 시장점유율을 확대한 것이 이번 호실적을 견인했다”면서 “국내에서도 영업력을 강화함에 따라 주요 사업 부문에서 큰 폭의 매출 증가를 기록했다”고 설명했다.

바이오플러스는 해외사업의 성과에 대해 진출 우선순위 국가를 집중적으로 공략하면서 점진적으로 수출국을 다각화하는 전략이 성공적으로 이행된 것을 주효한 요인으로 꼽았다. 또한 라틴아메리카 지역을 겨냥해 신규 국가 진출을 본격 확대할 계획으로, 해외 매출 규모는 더욱 늘어날 전망이다.

정현규 바이오플러스 대표이사는 “중국 하이난 특별수입 허가에 이어 미주 진출을 준비함에 따라 회사의 실적 상승세는 앞으로도 지속될 것”이라고 밝히며, “현재 연구개발 중인 개량형 보툴리눔 톡신, 개량형 비만·당뇨치료제, 생체 유방 등을 성공적으로 상용화함으로써 새로운 성장 동력을 갖추는 데에도 주력하겠다”고 강조했다.

[바이오타임즈=정민아 기자] news@biotimes.co.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