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6-24 15:26 (월)
랩지노믹스, 배란·임신 진단키트 식약처 허가
랩지노믹스, 배란·임신 진단키트 식약처 허가
  • 정민구 기자
  • 승인 2024.04.15 11: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제품 '디데이 체크'와 '원더 베이비 체크' 식품의약품안전처로부터 허가 획득
(사진=)
랩지노믹스가  신제품 '디데이 체크'와 '원더 베이비 체크'의 식품의약품안전처 허가를 받았다.(사진=랩지노믹스)

[바이오타임즈] 랩지노믹스가 배란 및 임신 진단을 위한 신제품 '디데이 체크(D-Day Check)'와 '원더 베이비 체크(Wonder Baby Check)'에 대해 식품의약품안전처(식약처)로부터 허가를 받았다고 15일 밝혔다.

두 제품은 배란일과 임신 여부를 확인하는 데 도움을 주는 개인용 체외진단의료기기다. 면역크로마토그래피법(Immunochromatographic assay)을 이용해 소변 중의 황체형성호르몬(LH)과 융모성선자극호르몬(hCG)을 정성적으로 측정하는 방식이다. 소변 샘플을 검체 흡수부에 담근 후 5분 내 결과 확인이 가능하며, 휴대성이 높아 간편하게 사용할 수 있다.

디데이 체크는 배란일을 예측하고 임신 가능성이 높은 시기를 포착해 임신 계획을 세우는 데 도움을 준다. 황체형성호르몬의 분비가 급증하는 시점인 ‘LH 서지’를 감지함으로써 예측 정확도를 높인다.

원더 베이비 체크는 융모성선자극호르몬을 측정해 임신 여부를 확인하고 사용자의 체계적인 임신 관리를 돕는다.

특히 랩지노믹스는 세계보건기구(WHO) 국제표준물질을 사용해 제품의 뛰어난 분별력과 정확도를 보장한다. 사용자는 배란 예상일 3~4일 전후 포함 임신 초기 단계에서도 본인의 상태를 정확하게 모니터링할 수 있을 전망이다.

회사 관계자는 “두 제품은 온라인 플랫폼을 비롯해 병의원, 약국, 헬스앤뷰티(H&B) 스토어 등의 오프라인 매장에서 편리하게 구매할 수 있다”며 “제품의 접근성 및 편의성을 높여 질 높은 건강 관리와 가족계획이 가능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바이오타임즈=정민구 기자] news@biotimes.co.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