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5-21 07:50 (화)
콜마비앤에이치, 창립 20주년 맞아 글로벌 톱티어 도약 다짐
콜마비앤에이치, 창립 20주년 맞아 글로벌 톱티어 도약 다짐
  • 김수진 기자
  • 승인 2024.02.07 11: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윤여원 대표 단독 체제…글로벌 건기식 ODM No.1 프로바이더 선포
세종 3공장에 20년 역사 담은 역사관 개관…‘사사(社史)’도 발간
윤여원 콜마비앤에이치 대표가 지난 6일 석오빌딩에서 열린 창립 20주년 기념행사에서 인사말을 하고 있다(사진=콜마비앤에이치)
윤여원 콜마비앤에이치 대표가 지난 6일 석오빌딩에서 열린 창립 20주년 기념행사에서 인사말을 하고 있다(사진=콜마비앤에이치)

[바이오타임즈] 콜마비앤에이치는 지난 6일 석오빌딩에서 열린 창립 20주년 기념식을 갖고 지난 20년의 성장을 돌아보고 앞으로 20년 미래 발전의 의지를 다졌다고 7일 밝혔다.

윤여원 콜마비앤에이치 대표는 기념식에서 “콜마비앤에이치가 창립 20년 만에 국내 건강기능식품 시장을 이끄는 ‘헬스 앤 뷰티(H&B) 토털 솔루션 프로바이더(Provider)’가 됐다. 이제 글로벌 톱티어 기업으로 거듭나기 위해 힘차게 달리자”라고 밝혔다.

이번 기념행사에는 윤 대표를 비롯한 콜마비앤에이치 임직원 100여 명이 참석했다. 세종과 음성사업장 등 자리에 함께하지 못한 400여 명의 직원도 각자의 위치에서 유튜브 라이브 스트리밍을 통해 기념식에 참여했다.

올해는 윤 대표 단독 체제의 원년으로서 국내 건강기능식품(이하 건기식) 시장을 넘어 ‘글로벌 건기식 ODM No.1 프로바이더(공급자)’가 되겠다는 비전을 선포했다.

윤 대표는 “지난 20년은 끊임없는 도전과 개척으로 국내 건기식 업계에 영향력을 확대해온 시간이었다”며 “앞으로 20년은 세계 시장에서 플레이한다는 마음가짐으로 부족했던 역량을 보완하고 미래 방향성에 대해 끊임없이 고민해 최고 성과를 이끌어낼 것”이라고 밝혔다. 이를 위해 ▲R&D역량 강화 ▲영업 경쟁력 확보 ▲ESG 경영을 중심으로 차별화된 ODM 서비스를 고객사에 제공하겠다고 강조했다.

콜마비앤에이치는 2004년 한국콜마와 한국원자력연구원 합작으로 설립된 연구소 1호 기업이다. 면역기능개선 건기식 헤모힘을 포함해 피로, 관절, 혈행 개선 등 1,000여 종의 건기식을 고객사 300여 곳에 ODM 생산하고 있다.

지난해 11월에는 세종 3공장을 준공하며 동종업계 최고 수준인 연간 7,000억 원의 생산능력을 갖추게 됐다. 세종 3공장을 통해 국내는 물론 빠르게 확장하는 글로벌 건기식 수요에 적극 대응해 나간다는 계획이다.

콜마비앤에이치는 창립 20주년을 맞아 20년 역사와 미래를 조명하는 역사관을 열고 사사(社史)도 출간한다. 세종 3공장에 개관 예정인 역사관을 통해 한국을 대표하는 건기식 ODM 기업으로서 묵묵히 걸어온 20년의 발자취를 보고 느낄 수 있다.

또 콜마비앤에이치의 역사를 집대성한 사사(社史)에는 회사의 성장 스토리, 핵심 가치, 국내 개별인정형 1위 제품 ‘헤모힘’의 탄생 비화 등 그간 알려지지 않았던 정보를 담아 사료로서의 가치를 높였다.

콜마비앤에이치 관계자는 “지난 20년간 축적해온 생산·품질·연구개발 노하우를 바탕으로 글로벌 건기식 시장에서 존재감을 높여 나가겠다”고 말했다.

[바이오타임즈=김수진 기자] sjkimcap@biotimes.co.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