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2-27 11:25 (화)
여드름 흉터, 정확한 판단 중요한 이유
여드름 흉터, 정확한 판단 중요한 이유
  • 최진주 기자
  • 승인 2023.10.04 11: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도움말=후한의원 강남점 홍진우 원장
도움말=후한의원 강남점 홍진우 원장

[바이오타임즈] 여드름은 피부 아래에 있는 모공이 막힐 때 생기는 흔한 피부 질환이다. 문제는 여름을 압출하고 난 뒤, 피부에 남는 여드름 흉터다. 자가 압출을 시도하는 등 잘못된 관리가 이뤄진다면 표피 위에 색소침착이 되어 여드름 자국이 남을 수 있어 주의가 필요하다.

여드름 흉터는 다양한 형태로 남는다. 일반적으로 칙칙한 자국과 붉은 자국이 생길 수 있고, 때에 따라 패인 흉터의 형태로도 나타난다. 특히 움푹 팬 여드름 흉터는 색소침착과는 달리 메이크업만으로 가릴 수 없다.

여드름이 건강한 피부로 재생되지 않고 자국이 남는 것은 여드름이 한자리에서 반복했기 때문이다. 처음에 발생했을 때는 비교적 빠른 시간 내에 건강한 피부로 재생되지만, 같은 자리에 계속 반복되면 재생 속도는 짧아지고 재생력이 떨어져 색소침착이 남는다.

이 때문에 여드름 흉터는 초기부터 빠르게 치료하는 것이 중요하다. 붉은색을 나타내는 첫 단계에 의료진을 찾아 정확한 진단을 받고, 이후 체계적인 치료를 진행해야 한다. 이때 치료한다면 비교적 빠른 시간에 좋은 예후를 기대할 수 있다.

특히 여드름 흉터 치료에 있어서 정확한 판단이 중요한데, 이는 개인마다 흉터의 양상이 다르기 때문에 각기 다른 치료 방법을 적용해야 하기 때문이다.

후한의원 강남점 홍진우 원장은 “여드름 흉터나 자국이 발생하기 전 치료를 시작하는 것이 가장 좋지만, 이미 흉터가 발생한 경우라면 개인별 상태에 따른 맞춤형 치료를 진행할 수 있도록 정확한 진단이 내려져야 한다”고 전했다.

이어 “한의학에서는 흉터 부위의 진피층을 위축시키고 섬유층을 정상화하는 등 피부 재생력을 높이는 치료를 적용한다. 이외에도 올바른 식습관 및 생활 습관 개선으로 피부 재생력을 높이는 노력도 함께 이뤄져야 한다”고 전했다.

[바이오타임즈=최진주 기자] news@biotime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