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2-22 07:25 (목)
유한양행, 창립 97주년 기념행사 개최
유한양행, 창립 97주년 기념행사 개최
  • 김수진 기자
  • 승인 2023.06.20 13: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00년 기업 기반인 혁신신약 개발, 신사업 확대, ESG경영 강화해 나갈 것
장기 근속자 104명 노고에 감사와 치하 전해
유한양행이 20일 창립 97주년 기념행사를 개최했다.(사진=유한양행)
유한양행이 20일 창립 97주년 기념행사를 개최했다.(사진=유한양행)

[바이오타임즈] 국내 대표적인 장수 제약기업 ㈜유한양행(대표 조욱제)이 창립 97주년을 맞았다.

유한양행은 대방동 본사 대강당에서 임직원들이 참석한 가운데 창립 97주년 기념행사를 개최했다고 20일 밝혔다.

조욱제 사장은 기념사를 통해 “유한의 97년 역사는 창업자 유일한 박사의 숭고한 이념을 바탕으로 끊임없이 노력해온 땀의 결실이며, 도전과 개척정신의 결과”라며, “찬란한 유한 100년사 창조를 위해 사명감과 책임의식을 갖고 각자의 위치에서 최선을 다할 것”을 당부했다.

조욱제 사장은 “유한양행은 여러 기술수출 성과와 렉라자 출시, R&D 조직강화 등을 통해 명실공히 R&D 중심의 글로벌 제약회사로 나아가고 있다”며, “렉라자의 글로벌 블록버스터 신약 육성은 물론 조기에 제2,3의 렉라자 개발의 성과를 낼 수 있도록 노력하자”고 신약 연구개발 역량 강화를 강조했다.

또한 “유한 100년 미래 기반을 다지기 위해 효율적 사업 운영, 신규 사업 확대, 글로벌 경쟁력 강화에도 노력하는 한편, 존경과 사랑을 받는 ‘지속 가능한 미래를 약속하는 기업’으로 꾸준히 발전해 나아갈 수 있도록 ESG경영을 지속 강화해 나가겠다”는 의지를 밝혔다.

이어 장기근속자 표창식을 갖고 김재훈 전무 등 18명의 30년 근속사원, 39명의 20년 근속사원, 47명의 10년 근속사원 등 모두 104명의 장기근속자들에게 상패와 상금을 주며 깊은 감사와 그간의 공로를 치하했다.

유한양행은 "가장 좋은 상품을 만들어 국가와 동포에게 도움을 주자"라는 창업자 유일한 박사의 정신으로 1926년 설립되어, 올해로 97주년을 맞았다.

창업 이래 지금까지 신뢰와 정직의 기업문화를 바탕으로 우수한 의약품 생산과 국민보건 향상에 매진해 왔으며, 업계 1위 기업이자 국내를 대표하는 장수기업으로 한국에서 가장 존경 받는 기업, 사회공헌 대표기업, 신약개발 중심 제약기업으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바이오타임즈=김수진 기자] sjkimcap@biotimes.co.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