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4-23 11:00 (화)
셀트리온, ‘글로벌 바이오 인력양성 허브’ 두 번째 현장 교육 실시
셀트리온, ‘글로벌 바이오 인력양성 허브’ 두 번째 현장 교육 실시
  • 정민아 기자
  • 승인 2022.11.14 10: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세계 각국 교육생, 송도 셀트리온 항체의약품 생산시설 견학
앞으로도 글로벌 인력양성 교육에 적극 참여하고 지원할 것
지난 11일, 세계보건기구(WHO)가 지원하는 글로벌 바이오 인력양성 허브 현장교육에 참석한 세계 각국의 교육생들이 셀트리온 관계자로부터 항체의약품 개발과 생산에 대한 설명을 듣고 있다(사진=셀트리온)
지난 11일 세계보건기구(WHO)가 지원하는 글로벌 바이오 인력양성 허브 현장교육에 참석한 세계 각국의 교육생들은 인천 송도 셀트리온 본사의 생산시설을 둘러보며 글로벌 시장에 공급되는 항체의약품 개발과 생산에 대해 이해를 높이는 시간을 가졌다(사진=셀트리온)

[바이오타임즈] 셀트리온은 지난 11일 세계보건기구(WHO)의 지원 하에 정부 주도로 진행되고 있는 ‘글로벌 바이오 인력양성 허브’ 교육에 참여한 세계 각국의 교육생을 대상으로 현장 교육을 진행했다.

올해 2월 우리나라는 WHO로부터 ‘글로벌 바이오 인력양성 허브’로 지정돼 중·저소득 국가교육생을 대상으로 백신 및 바이오의약품 현지 생산 역량 강화 교육을 진행하고 있다. 해당 사업의 일환으로 보건복지부가 주최하고 국제백신연구소가 주관하는 ‘백신·바이오의약품 품질관리(GXP) 기본교육’ 과정이 10월 31일부터 3주 동안 시행되고 있다. 이 교육 과정에는 국내를 비롯해 이집트, 에티오피아, 몽골, 필리핀, 브라질 등 34개 국가에서 온 270여 명의 교육생이 참가하고 있다.

셀트리온은 민간 파트너십으로 지난 7월에 이어 두 번째로 해당 교육 지원에 참여하고 있으며, 이번에는 20개 국가 30명의 교육생을 대상으로 항체의약품 제조 공정 및 GMP 생산시설 운영 등에 대한 소개와 생산시설 견학 등 현장 교육을 진행했다.

이번 현장 교육에 참석한 세계 각국의 교육생들은 인천 송도 셀트리온 본사의 생산시설을 둘러보며 글로벌 시장에 공급되는 항체의약품 개발과 생산에 대해 이해를 높이는 시간을 가졌다. 일부 연구개발 및 생산 소속 임원들이 직접 교육에 참여해 교육생들과 소통하며 회사가 축적해온 노하우와 역량을 전달하기도 했다.

셀트리온 관계자는 “지난 7월 ‘백신 바이오의약품 생산공정 기본교육’에 이어 올해 두 번째로 글로벌 바이오 인력 양성 허브 교육에 참여해 항체의약품 개발 및 생산과 품질관리에 관련된 현장 교육을 진행했다”며 “글로벌 바이오산업이 균형 있게 발전할 수 있도록 앞으로도 글로벌 인력양성 교육에 적극 참여하고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바이오타임즈=정민아 기자] news@biotimes.co.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