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5-26 06:25 (일)
카이헬스-헬스온클라우드, 배아 AI 솔루션 글로벌 사업 파트너십 체결
카이헬스-헬스온클라우드, 배아 AI 솔루션 글로벌 사업 파트너십 체결
  • 정민아 기자
  • 승인 2024.01.11 10: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헬스온클라우드의 글로벌 네트워크를 바탕으로 카이헬스 솔루션 보급 및 인공지능 솔루션 개발 협력
좌측부터 헬스온클라우드 전상훈 자문위원, 카이헬스 이혜준 대표, 헬스온클라우드 이원재 최고의료책임자(사진=카이헬스)
좌측부터 헬스온클라우드 전상훈 자문위원, 카이헬스 이혜준 대표, 헬스온클라우드 이원재 최고의료책임자(사진=카이헬스)

[바이오타임즈] 헬스온클라우드와 난임 인공지능 기업 카이헬스가 배아 인공지능(AI) 솔루션의 글로벌 사업을 위한 파트너십을 체결했다고 11일 밝혔다.

헬스온클라우드의 중동, 남미등의 풍부한 네트워크를 통해 카이헬스는 인공지능을 활용해 임신 가능성이 높은 배아를 선별하는 기술로 글로벌 시장에 진출할 계획이다.

카이헬스 이혜준 대표는 “전 세계적으로 여섯쌍중에 한쌍이 난임으로 고통받고 있으나, 여전히 난임 치료는 비싸고 성공률이 낮다”면서, “인공지능과 데이터를 활용해 난임 시술의 성공률을 향상시키고 비용을 절감하면, 아기를 가지고 싶어하는 더 많은 부부들이 건강한 가족을 만들 수 있다”고 말했다.

헬스온클라우드 박억숭 대표는 “난임으로 고통 받은 전세계의 수 많은 환자들에게 헬스온클라우드의 글로벌 네트워크를 바탕으로 카이헬스의 솔루션을 적극적으로 보급하고 동시에 글로벌헬스케어의 가장 큰 화두인 모자보건 분야 의료격차를 줄일 수 있는 인공지능 솔루션들을 같이 개발해 나가겠다”고 전했다.

카이헬스는 국내 최초로 난임 시술의 성공율을 높이기 위한 인공지능 솔루션을 개발하고 있는 기업이다.

국내외 20여 개 병원 데이터를 바탕으로 임신확률이 높은 배아를 선별하는 인공지능 알고리즘을 개발하여 유럽 의료기기 인증 (CE)을 획득하였다. 카이헬스 이혜준 대표는 산부인과 난임 전문의로 건강한 배아가 난임치료의 핵심이라고 판단하고, 건강한 배아를 생성, 배양, 선별할 수 있는 솔루션을 만들고 있다.

헬스온클라우드는 국내외 의료 역량 격차를 줄이고 국경을 넘어 모든 이에게 편리하고 믿을 수 있는 의료서비스를 제공한다는 목적으로 창업한 클라우드 기반의 원격진료· 교육 벤처회사다. 한국, 영국, 싱가포르, 미국 등이 주도적으로 참여하는 글로벌 스마트병원 연합(Smart Hospital Alliance)을 구축했다.

 

[바이오타임즈=정민아 기자] news@biotime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