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12-13 12:56 (금)
안전성 평가를 위한 동물대체시험법 가이드라인 발간
안전성 평가를 위한 동물대체시험법 가이드라인 발간
  • 바이오타임즈
  • 승인 2019.10.02 11: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OECD 승인‘피부부식성 시험법’2종 추가… 총 21개 가이드라인 제정
위 사진은 본문과 직접적인 연관이 없음 (출처: 게티이미지뱅크)
위 사진은 본문과 직접적인 연관이 없음 (출처: 게티이미지뱅크)

[바이오타임즈] 식품의약품안전처 식품의약품안전평가원은 경제협력개발기구(OECD)에서 승인한 동물대체시험법의 국내 도입을 위해 ‘화장품 피부부식성 동물대체시험법 가이드라인’ 2종을 발간했다고 밝혔다.  

이번 가이드라인은 피부에 주는 손상(피부부식)을 평가하기 위한 방법으로 동물(토끼)을 사용하는 대신 인체피부모델과 장벽막을 이용하는 시험법이다.

인체피부모델 이용 피부부식 시험법은 인체피부의 생화학적·생리학적 특성과 유사하게 3차원으로 재구성한 피부모델에 시험물질을 처리한 후 피부모델 세포의 색소환원 능력을 이용하여 세포생존율을 측정하여 부식성을 평가하는 방법이며, 장벽막 이용 피부부식 시험법은 단백질성 겔과 지지막으로 이루어진 인공막에 시험물질을 처리한 후 침투 시간을 측정하여 부식성을 평가하는 방법이다.

이번에 제정한 시험을 통해 화장품 원료를 피부 부식성과 비부식성으로 구별하고 부식의 정도를 확인할 수 있다.

식약처는 앞으로도 화장품 등 관련 업계에서 제품을 개발하는 데 도움을 줄 수 있도록 국제 조화된 동물대체시험법 가이드라인을 지속적으로 제공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아울러, 이번에 마련한 시험법은 11월 1일 서울과학기술대학교에서 개최되는 이론 및 실습 병행 ‘함께하는 동물대체시험법 교육 워크숍’을 통해 비임상시험기관과 산업계에 알릴 계획이라고 덧붙였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