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3-04 18:05 (월)
와이브레인, CES 2023에서 전 세계 200여 개 업체 미팅
와이브레인, CES 2023에서 전 세계 200여 개 업체 미팅
  • 최진주 기자
  • 승인 2023.02.08 10: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북미 및 유럽 등 전 세계 200여 개 업체 미팅 진행
애보트 VIP 투어 및 미국 최대 약국 체인 CVS헬스, 의약품 유통 매케슨 등 관심 보여
지난달 초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린 CES2023의 와이브레인 부스에 방문객들이 방문해 와이브레인의 전자약을 시연해보고 있다(사진=와이브레인)
지난달 초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린 CES2023의 와이브레인 부스에 방문객들이 방문해 와이브레인의 전자약을 시연해보고 있다(사진=와이브레인)

[바이오타임즈] 멘탈헬스 전자약 플랫폼 기업 와이브레인(대표 이기원)은 지난달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린 세계 최대 가전·IT(정보기술) 박람회인 미국 ‘CES 2023’에 부스 참가해 전 세계 200여 개 업체와 미팅을 갖고, 방문객 1,000명을 유치하는 등 큰 호응을 도출했다고 8일 밝혔다.

와이브레인은 미국 시장 진출을 위한 교두보 마련을 위해 지난달 CES에 부스를 열고, 처방용 우울증 전자약 마인드스팀과 일반 전자약인 편두통 전자약 두팡, 스트레스 전자약 폴라를 전시했다.

와이브레인의 부스를 찾은 방문객 대다수는 북미와 유럽을 포함한 전 세계의 기업 소속이었다.

특히, 전시 기간 와이브레인은 글로벌 헬스케어 기업인 애보트의 VIP투어 방문단을 위한 제품 설명을 진행했고, 애보트의 디지털전환 파트의 수장인 라훌 아바시(Rahul Avasthy)가 전시장에 별도로 방문해 와이브레인의 다양한 전자약 라인업을 체험하기도 했다.

또한, 미국 최대 규모 약국 체인인 CVS헬스는 CVS 스토어 내 병원을 통한 처방용 전자약 마인드스팀의 유통에 관심을 보였고, 미국 최대 의약품 및 의료기기 유통 기업인 매케슨에서도 처방용 우울증 전자약인 마인드 스팀과 개인용 전자약인 두팡, 폴라의 유통에 관심을 보였다.

이번 CES 와이브레인의 부스에서는 처방용 전자약 마인드스팀 외에 개인용 전자약에 대한 관심도 높았다. 와이브레인의 부스에는 총 1,000명이 넘게 방문해 북관(North Hall) 전시장에 마련된 디지털헬스관에서 가장 큰 인기를 끌었다. 방문객들은 스트레스 전자약 폴라와 편두통 전자약 두팡의 체험에 큰 흥미를 나타냈다.

와이브레인 부스를 총괄한 와이브레인의 김성진 부사장은 “지난해 CES에서 와이브레인의 스트레스 전자약 폴라가 혁신상을 받은 데 이어 올해는 직접 부스 참관해 북미의 업계와 소비자들의 큰 호응을 얻었다”며, “마인드스팀의 FDA 드노보가 완료되는 대로 미국 유통을 시작할 수 있도록 제반의 준비를 시작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한편 와이브레인은 마인드스팀의 FDA DeNovo 허가를 위해 자료를 제출하고 답변을 기다리는 중이다. 처방용 전자약 파이프라인인 치매 전자약의 임상도 지난해 11월 초에 완료되어 올해 식약처 허가를 목표하고 있고, 그 외 불면증 전자약에 대한 탐색 임상과 경도인지장애에 대한 확증 임상도 예정 중이다. 아울러 지난해 7월 코스닥상장 기술평가에서 두 기관으로부터 A, A등급을 획득해 코스닥 상장 예비 심사를 청구할 계획이다.

[바이오타임즈=최진주 기자] news@biotimes.co.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