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3-01-27 11:00 (금)
진원생명과학, 자체 개발 피내 접종기의 작용 메커니즘 국제 학술지 게재
진원생명과학, 자체 개발 피내 접종기의 작용 메커니즘 국제 학술지 게재
  • 김수진 기자
  • 승인 2023.01.19 10: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차세대 DNA 백신 전달 기기 진덤(GeneDerm)의 흡인작용 기반 체내 DNA 전달 메커니즘 규명
코로나19 DNA 백신뿐 아니라 피부암을 포함한 적응증 확대할 것
(사진=진원생명과학)
(사진=진원생명과학)

[바이오타임즈] 진원생명과학은 자체 개발한 흡인작용 피내 접종기 진덤(GeneDerm)의 약물 전달 메커니즘 연구결과가 국제학술지 약물 전달 프론티어스(Frontiers in Drug Delivery)에 게재됐다”고 19일 밝혔다.

해당 연구는 미국 뉴저지주립대학인 럿거스(Rutgers) 대학 연구진과 공동으로 진행했다. 연구팀은 피내 주사(Intradermal Injection, ID)에 따른 약물전달은 분자의 크기에 결정적으로 의존하며, 피내 주입된 약물의 분산이 분자량에 반비례함 즉, 더 큰 분자들은 접종 부위의 작은 영역 내에 집중됐지만, 분자량이 더 작은 약물은 더 넓은 영역에 걸쳐 퍼져 있다는 것을 보여줬다.

이 연구를 함께 한 미국 럿거스 대학의 기계공학과 하오 린(Hao Lin) 교수는 “투여된 약물의 분자량을 아는 것만으로도 투여 약물의 조직 분산을 계산할 수 있음을 보여준다”고 밝히며 “흡인 기반 피내 접종기인 진덤(GeneDerm)은 흡인 작용이 투여 부위에 집중 분포된 DNA에 직접 적용되는 사실을 활용해 생체 내 DNA 전달 효율을 향상하는 이상적인 전달 시스템”이라고 강조했다.

진원생명과학의 최고의학책임자 조엘 매슬로우 박사는 “진덤(GeneDerm)을 이용한 최초 임상적용 사례인 코로나19 DNA백신 GLS-5310의 임상1상 결과 및 전임상 연구결과를 통해 진덤(GeneDerm)의 우수한 효능 및 안전성이 입증된 바 있다”고 말하며 “이번 연구 결과는 피부 치료 분야에 적용 시 매우 중요한 것으로 단클론 항체와 같이 국소적으로 활성화된 치료의 경우 피부암인 흑색종과 같이 치료를 위해 다수의 투여가 필요할 때 적용할 수 있다”고 덧붙였다.

진원생명과학 박영근 대표이사는 “자체 개발 흡인작용 피내 접종기 진덤(GeneDerm)은 기존 DNA 백신 접종에 이용되는 전기천공기기 대비 효능 및 투여 편의성, 안전성, 가격 경쟁력을 모두 갖춘 차세대 DNA 백신 의료기기”라 강조했다. 이어 “약물 유효성을 극대화함과 동시에 투여 편의성을 획기적으로 개선한 피내 접종 약물 및 백신 전달 플랫폼으로서 진덤(GeneDerm)의 최적화 작업을 통해 코로나19 DNA 백신뿐 아니라 피부암을 포함한 적응증 확대를 통한 세포유전자 치료제 전달 분야로의 확장성을 적극적으로 넓혀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진원생명과학의 DNA 백신의 흡인 작용 피내 접종기 GeneDerm은 접종 시 투여 부위에 손상을 주지 않는 기술이다. 해당 기술은 DNA 백신의 세포 내 전달과 항원 발현을 우수하게 유도할 뿐만 아니라 GLS-5310의 면역반응을 높은 수준으로 유도했다.

[바이오타임즈=김수진 기자] sjkimcap@biotimes.co.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