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3-01-27 10:20 (금)
에스씨엠생명과학, JP모건 헬스케어 콘퍼런스 등에서 글로벌 기술이전 본격 추진
에스씨엠생명과학, JP모건 헬스케어 콘퍼런스 등에서 글로벌 기술이전 본격 추진
  • 정민구 기자
  • 승인 2023.01.16 17: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글로벌 제약바이오기업에 핵심 줄기세포 원천기술 및 주요 줄기세포치료제 임상 성과 소개
기술이전, 글로벌 임상 진행, 해외 시장 진출 등 구체적인 글로벌 전략 수립
해외 제약회사와 미팅 중인 에스씨엠생명과학 손병관 대표이사(가운데)(사진=에스씨엠생명과학)
해외 제약회사와 미팅 중인 에스씨엠생명과학 손병관 대표이사(가운데)(사진=에스씨엠생명과학)

[바이오타임즈] 세포치료제 연구개발 전문 기업 에스씨엠생명과학(SCM생명과학, 298060, 대표이사 손병관)이 9일부터 12일까지 미국 샌프란시스코에서 개최된 ‘2023 JP모건 헬스케어 콘퍼런스’에서 해외 제약바이오 기업들과 비즈니스 미팅을 통해글로벌 전략을 구체화하는 계기를 마련했다.

회사는 줄기세포 분리·배양에 대한 원천기술 ‘층분리배양법’과 급성 췌장염, 아토피피부염, 만성 이식편대숙주질환 등 주력 줄기세포치료제 파이프라인 임상 성과를 바탕으로 글로벌 빅마파를 비롯한 해외 유수 기업들과 심도 있는 미팅을 진행했다고 설명했다. 이를 통해 기술이전, 글로벌 임상, 해외 시장 진출 등에 대해 보다 구체적인 글로벌 전략을 수립할 계획이다.

또한 JP모건 헬스케어 콘퍼런스 부대 행사로 진행된 ‘제3회 글로벌 IR @JPM’의 발표 기업으로 선정돼 글로벌 투자자들을 대상으로 자사의 원천기술 및 주요 파이프라인 임상 결과에 대한 IR 발표를 진행했으며, 해외 투자회사들과의 다양한 파트너링 미팅을 통해 글로벌 네트워크를 확장하고 향후 사업 전략에 대해 논의하는 시간을 가졌다.

9일부터 11일까지 열린 ‘2023 Biotech showcase’에도 참가해 국제 소화기학회(KDDW)에서 발표된 급성 췌장염 임상 2a상 결과를 중심으로 핵심 기술력과 경쟁력을 소개했다. 여러 미팅을 통해 관심을 보여온 해외 제약바이오 기업 및 투자회사들과는 각 파이프라인에 대한 업데이트 사항을 지속 공유하면서 후속 미팅을 진행하기로 협의했다.

이번 미국 일정을 지휘한 손병관 에스씨엠생명과학 대표이사는 “글로벌 제약바이오 회사 중 당사의 각 파이프라인과 동일한 질환에 집중하고 있는 회사들과 긴밀한 네트워크를 구축했으며, 직접 현장의 목소리를 듣고 당사에 대한 세계 시장의 피드백을 접할 수 있는 의미 있는 시간이었다”며 “이번 행사를 계기로 우리 회사는 해외 진출에 대한 의지와 목표를 새롭게 다지는 동시에, 현장에서 파악된 시장의 의견을 적극적으로 반영해 최적의 글로벌 전략을 세우고 이를 구체화·본격화해 나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한편 에스씨엠생명과학은 지난해 하반기 급성 췌장염 줄기세포치료제 임상2a상을 통해 안전성과 탐색적 유효성을 확인했으며, 해당 치료제의 유효성 확증을 위한 임상 2b상을 준비하고 있다. 아토피피부염과 만성 이식편대숙주질환 치료제도 임상2상 중이며, 아토피피부염 치료제의 경우 올해 임상 결과가 발표될 예정이다.

특히 급성 췌장염은 아직 근원적 치료제가 없는 질환으로, 회사는 자사 급성 췌장염 치료제 후보물질에 대해 지난 2020년 식약처로부터 개발단계 희귀의약품 지정을 받았다. 이에 따라 임상2b상이 성공적으로 완료되면 조건부 품목허가 및 상용화가 가능하다. 업계 관계자 및 해외 투자자들은 의료적 미충족 수요가 높은 분야에서의 조기 사업화 및 시장 선점 기대감 등을 긍정적으로 평가했다는 설명이다.

[바이오타임즈=정민구 기자] news@biotimes.co.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