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5-25 07:00 (토)
나스닥 상장사 오라메드, 12월 29일 세계 최초 경구용 인슐린 기술설명회 개최
나스닥 상장사 오라메드, 12월 29일 세계 최초 경구용 인슐린 기술설명회 개최
  • 김수진 기자
  • 승인 2022.11.30 15: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메디콕스와 경구용 인슐린 라이선스인에 따른 국내 독점 유통 계약 체결
경구용 인슐린이 당뇨병 치료시장에 게임 체인저 역할할 것으로 기대
오라메드 경구용 인슐린 기술설명회(사진=메디콕스)
오라메드 경구용 인슐린 기술설명회(사진=메디콕스)

[바이오타임즈] 나스닥 상장사 오라메드 파마슈티컬스(Oramed Pharmaceuticals, 이하 오라메드)가 오는 12월 29일 조선 팔래스호텔에서 코스닥 상장사 메디콕스(054180)와 함께 ‘세계 최초 경구용 인슐린 기술설명회’를 개최한다고 30일 밝혔다.

이번 행사는 세계 최초로 개발 중인 오라메드의 경구용 인슐린에 대한 기술 소개와 저변 확대를 위해 마련됐다. 이 행사에는 오라메드의 나다브 키드론(Nadav Kidron) CEO, 미리암 키드론(Miriam Kidron) CSO, 마이클 라비노비츠(Michael Rabinowitz) CCO 등의 임직원이 참석하며, 당뇨병 환우 및 의료계 관계자, 개인투자자, 언론매체 등도 초청할 계획이다.

기술설명회에서 오라메드는 경구용 인슐린 기술에 관해 소개하고 경구용 인슐린 후보물질 ‘ORMD-0801’의 FDA 2상 결과와 FDA 3상 진행 상황을 설명한다. 기술에 대한 이해를 돕기 위해 당뇨병 환우 등 참석자들을 대상으로 질의응답 시간을 가진다. 이후 저명한 내분비 내과 전문의, 학계 전문가가 참여하는 경구용 인슐린과 주사형 인슐린의 차별점에 대한 패널 디스커션을 진행할 예정이다.

경구용 인슐린은 주사제와 달리 몸에서 생성된 내인성 인슐린과 비슷하게 작용한다. 주사에 의한 통증 및 합병증 발병 위험, 번거로움 등의 단점을 해소할 수 있는 획기적인 신약으로 평가 받고 있다.

약물 전달 플랫폼 개발 제약회사 오라메드는 지난 14일 메디콕스와 경구용 인슐린 라이선스인에 따른 국내 독점 유통 계약을 체결했으며, 이를 통해 메디콕스는 ‘ORMD-0801’에 대한 한국식품의약처 인허가 후 국내에서 10년간 경구용 인슐린을 유통하게 된다.

오라메드 나다브 키드론 CEO는 “경구용 인슐린이 당뇨병 치료시장에 게임 체인저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되는 만큼 이번 행사를 통해 세계 최초의 경구용 인슐린을 소개할 수 있게 되어 뜻깊게 생각한다”며 “메디콕스와의 파트너십을 통해 제품 출시 후 한국 내에서 안전하고 빠르게 유통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바이오타임즈=김수진 기자] sjkimcap@biotime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