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6-24 14:45 (월)
제이인츠바이오, 2022 SNO 학회서 엠디앤더슨 암센터와 공동개발 경구용 HSP90 억제제 'JIN-001' 전임상 결과 발표
제이인츠바이오, 2022 SNO 학회서 엠디앤더슨 암센터와 공동개발 경구용 HSP90 억제제 'JIN-001' 전임상 결과 발표
  • 최진주 기자
  • 승인 2022.11.24 09: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교모세포종 치료제 개발을 위해 엠디앤더슨 암센터와 함께 ‘JIN-001’의 공동 연구 중
전 임상서 항종양 효과와 매우 높은 혈액-뇌 장벽 투과율 확인
2023년에 교모세포종 환자에 대한 임상1상 시작할 것

[바이오타임즈] (주)제이인츠바이오는 11월 17일부터 20일까지 미국 플로리다 탬파에서 열린 2022 Society for Neuro-Oncology, SNO학회에서 새로운 2세대 경구용 HSP90 억제제 ‘JIN-001(MPT0B640)’의 전임상 결과를 발표했다고 전했다.

회사는 교모세포종 치료제 개발을 위해 지난해 3월부터 엠디앤더슨 암센터와 함께 ‘JIN-001’의 공동 연구를 시작했으며, ‘JIN-001’의 단일요법 또는 테모졸로마이드와의 병용요법을 검토하고 있다고 밝혔다.

교모세포종은 가장 흔한 악성 뇌종양이다. 아직까지 치료가 어렵고 대부분 완치가 불가능해 교모세포종 환자들의 평균 생존 기간은 약 18개월로 매우 예후가 불량하다. HSP90은 뇌종양에서 과 발현되어 있으며, 이것이 다양한 암세포의 생존과 내성을 증가시키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여러 암세포의 필수 생존 요소인 HSP90을 차단함으로써 항종양 효과를 기대할 수 있을 뿐만 아니라 다양한 암세포를 동시에 억제함으로써 종양 이질성이라는 문제를 극복할 수 있어 HSP90은 매우 중요한 타깃이다.

제이인츠바이오가 이번에 발표된 전임상 결과에 따르면 'JIN-001'이 신경교종(Glioma) 세포 생존에 필수적인 클라이언트 단백질을 용량 및 시간 의존적으로 억제해 항종양 효과가 있음을 보여주었다.

또한, 'JIN-001'을 경구로 투여한 동물 모델에서 ‘JIN-001’은 매우 높은 혈액-뇌 장벽 투과율을 보였고, 그 결과 혈장 보다 뇌 조직에서 ‘JIN-001’이 높은 농도로 분포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두개내 종양 마우스 모델에서도 ‘JIN-001’을 경구로 투여했을 때 상당한 생존 이점을 보였다.

(주)제이인츠바이오는 'JIN-001'이 교모세포종 환자에게 도움이 될 것이며 엠디앤더슨과 협력하여 2023년에 교모세포종 환자에 대한 임상1상을 시작할 것이라는 기대감을 전했다.

[바이오타임즈=최진주 기자] news@biotimes.co.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