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2-28 06:00 (수)
올리패스, 비마약성 진통제 호주 임상2a상 2단계 투약 순항 중
올리패스, 비마약성 진통제 호주 임상2a상 2단계 투약 순항 중
  • 정민아 기자
  • 승인 2022.10.12 11: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투약이 이루어진 3명의 환자 중 2명의 환자에서 통증의 감소 뚜렷
중간 통계 평가는 내년 3~4월에 가능할 것으로 예상

[바이오타임즈] RNA 치료제 플랫폼 기업 올리패스㈜(244460, 대표이사 정신)는 비마약성 진통제 신약 OLP-1002에 대한 호주 임상2a상 2단계 시험의 투약이 9월 말에 개시되어 현재까지 3명의 환자에 대한 투약이 이루어졌다고 12일 밝혔다.

현재 진행 중인 임상2a상 2단계 시험은 ‘위약 대조 이중맹검’ 평가 방식이다. ‘위약 대조 이중맹검’ 평가 방식으로 진행되는 2단계 시험은 최대 90명의 환자를 대상으로 진행될 예정이며, 최초 30명의 환자에 대한 효능 평가가 완료되는 시점에 효능에 대한 중간 통계 평가할 예정이다.

시험에 참여하는 관절염 통증 환자들은 1마이크로그램 OLP-1002, 2마이크로그램 OLP-1002 혹은 위약을 단회 투약받은 후 6주에 걸쳐 통증의 변화를 추적받게 된다.

현재까지 투약이 이루어진 3명의 환자 중 2명의 환자에서 통증의 감소가 뚜렷했으며, 나머지 환자 1명에 대한 통증 데이터는 입력되지 않은 상태라고 회사 관계자는 전했다.

중간 통계 평가는 내년 3~4월에 가능할 것으로 예상되는데, 2단계 평가는 호주 내 5개의 임상 기관에서 진행되고 있는 만큼 중간 통계 평가 시점은 앞당겨질 수도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관계자는 설명했다.

[바이오타임즈=정민아 기자] news@biotimes.co.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