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7-18 16:25 (목)
GC녹십자의료재단, ‘2022 이종욱펠로우십 프로그램’ 환영식 개최
GC녹십자의료재단, ‘2022 이종욱펠로우십 프로그램’ 환영식 개최
  • 정민아 기자
  • 승인 2022.08.29 10: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년 연속 개발도상국을 위한 감염병 대응 연수 프로그램 진행
KOFIH 지원으로 에티오피아 및 탄자니아 연수생 대상 결핵 진단 및 대응 노하우 전수
이은희 GC녹십자의료재단 이사장(좌측부터 5번째)과 에티오피아 및 탄자니아 연수생들이 기념 촬영을 하는 모습(사진=GC녹십자의료재단)
이은희 GC녹십자의료재단 이사장(좌측부터 5번째)과 에티오피아 및 탄자니아 연수생들이 기념 촬영을 하는 모습(사진=GC녹십자의료재단)

[바이오타임즈] GC녹십자의료재단(이사장 이은희)은 한국국제보건의료재단(이사장 김창엽, 이하 KOFIH) ‘이종욱펠로우십 감염병 대응 전문가과정’ 환영식을 개최했다고 29일 밝혔다.

‘이종욱펠로우십’은 세계보건기구(WHO) 제6대 사무총장을 역임한 故이종욱 박사의 보건의료 인력 육성 의지를 계승하기 위해 한국국제보건의료재단(KOFIH)이 개발도상국 보건의료 인력을 국내에 초청해 교육하는 초청 연수 프로그램이다.

2007년부터 지금까지 이 프로그램을 통해 배출된 졸업생은 30개국 1,147명이다. 수료생들은 12개국 1,000여 명이 가입된 동문회(KGA, KOFIH Global Alumni)를 통해 현지 지식확산, 협력사업 연계 등 글로벌 보건 체계 강화의 중심역할을 수행하고 있다.

GC녹십자의료재단은 작년에 이어 올해도 개발도상국을 대상으로 공적개발원조(ODA, Official Development Assistance) 사업을 적극적으로 추진하고 있다. 개발도상국의 보건의료 인력 역량 강화를 위해 KOFIH의 이종욱펠로우십 감염병 대응 전문가 초청 연수 과정을 위탁 운영하는 등 국제협력 활동을 확대하고 있다.

감염병 대응 전문가과정에는 에티오피아와 탄자니아 결핵 진단 관련 감염병 전문가(의사 및 임상병리사) 3명이 참가하여 8월부터 11월까지, 약 3개월간 이론 및 실습 교육을 진행할 예정이다.

특히, 올해는 2021년도 과정 졸업생이 소속된 우간다 초국가결핵표준검사실(SRL, Supra-national Reference Laboratory, 동아프리카 지역 33개국과 네트워크)의 관계자를 확대 세미나에 초청해 2022년도 과정 연수생들과 함께 비대면 회의를 개최하는 등 연수 효과와 지속가능성을 높이고, 지역 네트워크 강화를 지원할 예정이다.

이날 환영식에서 이은희 GC녹십자의료재단 이사장은 “올해 40주년을 맞이하는 GC녹십자의료재단이 글로벌 진출 및 국제협력을 본격화하며 2년 연속으로 이종욱펠로우십 프로그램을 성공적으로 이행할 수 있어 뜻깊게 생각한다”며 “앞으로도 대한민국 대표 진단검사 기관으로서 개발도상국 보건의료 인력의 역량 강화에 기여하고, 연수생들이 진단 분야 전문가로 성장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바이오타임즈=정민아 기자] news@biotimes.co.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