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2-28 05:45 (수)
폐암 연구 권위자 ‘박근칠 교수’, 에이비온 사외이사로 선임∙∙∙ “항암제 개발 자문 담당”
폐암 연구 권위자 ‘박근칠 교수’, 에이비온 사외이사로 선임∙∙∙ “항암제 개발 자문 담당”
  • 최진주 기자
  • 승인 2022.08.23 10: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대 의대 의학박사 학위 취득∙∙∙現 성균관대 의대 HCR 석좌교수 할동
국내 최초 연구자 주도 국제 공동 임상 연구 참여∙∙∙폐암 연구 권위자로 꼽혀
“회사 전문성 한 층 더 확보”∙∙∙비소세소폐암 치료제 연구 등 추진력↑ 기대
에이비온 박근칠 사외이사(사진=에이비온)
에이비온 박근칠 사외이사(사진=에이비온)

[바이오타임즈] 정밀항암신약 개발기업 에이비온(대표 신영기)이 지난 22일 임시 주주총회를 열고 박근칠 성균관대 의과대학 석좌교수를 사외이사로 신규 선임했다고 23일 밝혔다. 

박근칠 사외이사는 서울대 의과대학을 졸업하고 의학박사 학위를 취득했다. 성균관대 의과대학 삼성서울병원 혈액종양내과 교수로 재직했으며 HCR 석좌교수로 선정됐다. 

또 그는 삼성서울병원 암의학연구소장, 폐암센터장 등을 역임한 바 있다. 대외적으로는 세계폐암학회(IASLC) 상임이사, 대한임상암학회 이사장, 대한폐암학회-대한종양내과학회의 BEST OF WCLC 조직위원장으로 활동했다. 

박 이사는 국내 연구자 최초로 연구자 주도 국제 공동 임상 연구에 참여한 폐암 분야 권위자로 꼽힌다. 폐암의 근치적 절제술 후 재발 방지를 위한 보조 항암화학요법 기본 지침을 마련한 전문의다. 지난 2020~2021년에는 글로벌 학술정보 기업 클래리베이트 애널리틱스(Clarivate Analytics)가 임상의학(Clinical Medicine) 분야 상위 1% 연구자로 선정되기도 했다. 

2013년부터는 국제암유전체컨소시엄(ICGC)의 핵심 멤버로 활동했다. 2017년 서울에서 국제 워크샵의 조직 위원장으로 성공적인 대회 개최를 이끌었고 2017년부터 2단계 사업인 ICGC-ARGO의 운영위원으로서 세계 석학들과 함께 폐암 유전체 맞춤 기술 개발 프로젝트에 활발히 참여 중이다. 

다수의 국내∙외 암연구를 주관 혹은 공동으로 진행하며 새로운 치료법과 조기진단법을 개발하는 등 폐암 등 난치암 치료 성적의 향상을 위하여 매진하고 있다. 

에이비온 관계자는 “세계적인 폐암 연구 권위자인 박근칠 교수를 사외이사로 영입해 회사의 전문성을 한 층 더 확보하고 비소세포폐암 치료제 연구 등에도 추진력을 얻을 것으로 기대된다”며 "박 이사는 향후 에이비온 항암제 개발에 있어서 글로벌 임상 및 사업 개발 등에 대한 자문을 담당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바이오타임즈=최진주 기자] news@biotimes.co.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