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7-13 03:10 (토)
네오이뮨텍, NT-I7의 CAR-T 증폭 효과 연구 Nature에 게재
네오이뮨텍, NT-I7의 CAR-T 증폭 효과 연구 Nature에 게재
  • 김수진 기자
  • 승인 2022.06.14 11: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NT-I7과 CAR-T 병용 시 CAR-T 세포를 증폭하고, 강력한 항암 효과 유도
T 세포 증폭제로서 가장 앞서 있고 가장 우수한 효과 내는 NT-17 알리는 계기될 것
네오이뮨텍이 개발한 NT-I7의 CAR-T 증폭 효과 연구결과가 Nature에 게재됐다(사진=네오이뮨텍)
네오이뮨텍이 개발한 NT-I7의 CAR-T 증폭 효과 연구결과가 Nature에 게재됐다(사진=네오이뮨텍)

[바이오타임즈] 네오이뮨텍의 면역항암제 후보물질 NT-I7이 CAR-T와 병용 시 CAR-T 세포를 증폭하고, 강력한 항암 효과를 유도한다는 전임상 연구가 국제 학술지 Nature Communication에 게재됐다.

T 세포 증폭을 유도하는 First-in-Class 차세대 면역항암제를 개발 중인 네오이뮨텍(대표이사 양세환)은 6월 14일 자사의 신약 후보 물질 NT-I7(물질명: efineptakin alfa)을 CAR-T에 적용했을 때, CAR-T 세포를 증폭시키고, 그 결과 강력한 항암 효과를 유도한다는 연구 결과를 국제 학술지 Nature communication(Impact Factor: 14.92)에 공개했다고 밝혔다.

혈액암을 대상으로 한 CAR-T 세포 치료는 매우 고가임에도 불구하고 기적의 치료제로 알려져 있다. 하지만 환자에게 단 1회만 투여가 가능한 상황에서 반응이 없는 환자의 경우 CAR-T 주입 후 빠르게 사라져서 충분히 항암 효과를 내지 못한다는 제약사항이 있었다.

네오이뮨텍은 CAR-T 주입 후 NT-I7을 부스터로써 시차를 두고 투여 시 CAR-T 단독 투여 대비 주입된 CAR-T 세포의 숫자가 강력하게 증폭될 뿐만 아니라 기억 T 세포의 비율도 증가한다는 것을 전임상 연구를 통해 확인했다.

특히, NT-I7은 증가한 CAR-T 세포를 오랜 기간 체내에 유지해 항암 효과도 극명하게 차이를 냈다. 현재 예정된 임상시험에서도 CAR-T의 증폭과 이를 통한 객관적 반응률(ORR) 증가시키고, 재발률을 낮춘다는 것을 입증한다면 NT-I7은 상용화된 CAR-T뿐 아니라 향후 개발될 CAR-T 치료제에도 모두 적용할 수 있는 획기적인 약물이 될 것이라는 게 회사의 설명이다.

네오이뮨텍의 NT-I7은 단일 신약 물질이지만, 많은 암종의 표준치료인 화학방사선 및 면역관문억제제 병용뿐 아니라 CAR-T와의 병용까지 포함하여 10개 이상의 임상을 통해 연구개발을 미국에서 활발하게 진행 중이다.

NT-I7은 지금까지 알려진 물질 중 가장 강력한 T 세포 증폭제로서, 특히 CAR-T 치료에 가장 적합하다고 알려진 줄기세포 유사 기억 T 세포(Stem-cell like memory T cell, Tscm)를 25배~50배까지 증폭시킨다는 것을 수백 명의 암 환자들을 대상으로 한 임상에서 입증해왔다.

양세환 네오이뮨텍 대표이사는 “CAR-T 증폭은 곧 우수한 치료율로 이어지므로, 앞으로 CAR-T 치료 임상을 더욱 가속화할 계획이다. 이번 논문 공개는 전세계에서 T 세포 증폭제로서 가장 앞서 있고 가장 우수한 효과를 내는 NT-I7을 과학적으로, 그리고 사업적으로 매우 의미 있게 알리는 중대한 전환점이 될 것이다”라고 밝혔다.

[바이오타임즈=김수진 기자] sjkimcap@biotimes.co.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