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4-24 18:20 (수)
진원생명과학, 코로나 경구용 치료제 임상 2상 유럽 승인
진원생명과학, 코로나 경구용 치료제 임상 2상 유럽 승인
  • 박세아 기자
  • 승인 2021.11.01 09: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유럽의약품청(EMA)과 불가리아로부터 승인받아...한국, 미국 등 총 12개 기관에서 진행
동물모델 실험 통해 베타변이에 대해서도 폐렴 감소 및 세포융합체 형성 감소 확인
게티이미지뱅크
ⓒ게티이미지뱅크

[바이오타임즈] 진원생명과학이 개발 중인 코로나19 경구용 치료제인 GLS-1027의 임상 2상 연구가 유럽의약품청(EMA)과 불가리아 허가 당국으로부터 승인을 받았다.

이번 승인은 이미 미국, 한국, 북마케도니아에 승인을 받았고, 유럽(불가리아)을 포함하여 총 12개 기관에서 진행된다.

이번 임상 2상(NCT04590547)은 코로나19 증상으로 병원에 입원한 환자들이 임상적으로 악화하는 것을 방지하는 코로나19 경구용 치료제의 유효성을 확인하는 것으로, 무작위, 위약 대조, 이중 맹검으로 진행된다.

진원생명과학은 햄스터 공격 감염 연구를 통해 GLS-1027이 코로나19 바이러스뿐만 아니라 백신에 저항성이 매우 높은 남아공에서 발견된 베타 변이주(B.1.351)에서도 폐렴을 감소시켰고, 더욱이 중증 폐렴의 병리학적 특징들인 바이러스에 의해 유도되는 세포융합체 형성과 세포이형성을 탁월하게 감소시켰다고 밝힌 바 있다.

박영근 진원생명과학 대표이사는 “이번 승인은 유럽의약품청(EMA)으로부터 임상 2상 승인을 받은 첫 사례로 향후 국내 판매 및 글로벌 마케팅의 타깃이 미국뿐만 아니라 유럽으로 확대되는 매우 중요한 이정표”라고 말하며, “불가리아에서는 코로나19 3차 대유행이기에 GLS-1027의 다국가 임상시험을 위한 대상자 모집이 신속하게 진행될 것”이라고 밝혔다.

 

[바이오타임즈=박세아 기자] news@biotimes.co.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