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7-13 03:05 (토)
더블유에스아이, 연 매출 200억 원의 ‘인트로바이오파마’ 인수 완료
더블유에스아이, 연 매출 200억 원의 ‘인트로바이오파마’ 인수 완료
  • 정민아 기자
  • 승인 2024.06.17 11: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트로바이오파마의 우수한 의약품 연구개발 및 제조 경쟁력 확보
인트로바이오파마 인수로 의약품 유통에서 의약품 연구개발 및 제조까지 사업 영역 확대

[바이오타임즈] 의약품 및 의료기기 유통 전문기업 더블유에스아이가 연 매출 200억 원 규모의 우량 제약사 인트로바이오파마 인수를 완료했다.

더블유에스아이는 의약품 연구개발 및 제조 전문기업 인트로바이오파마 인수를 위한 잔금 지급을 마쳤다고 17일 밝혔다. 지난 5월 더블유에스아이는 인트로바이오파마 지분 67%를 약 188억 원에 취득한다고 공시한 바 있다.

인수 절차가 마무리됨에 따라 더블유에스아이는 인트로바이오파마의 우수한 의약품 연구개발 및 제조 경쟁력을 확보하게 됐다. 인트로바이오파마는 순환계 및 대사성 질환 분야에 강점을 가진 중소제약사다. 현재 149개 약품의 품목허가와 105개의 유통 품목을 보유 중이다. 경기도 평택에 PIC/S(의약품실사상호협력기구)의 GMP(우수의약품제조품질관리기준) 인증 시설도 갖췄다.

또한 효율적인 생산체제 및 제형 개발 능력을 기반으로 의약품 위탁개발생산(CDMO) 영역에서 높은 경쟁력을 보유하고 있다. 기술 및 경쟁력을 기반으로 높은 성장성과 수익성도 갖췄다. 지난해 매출액은 전년 대비 46% 증가한 236억 원, 영업이익은 전년 대비 155% 증가한 16억 원을 기록했다.

더블유에스아이는 인트로바이오파마 인수를 통해 기존 의약품 유통에서 의약품 연구개발 및 제조까지 사업 영역을 확대할 계획이다. 특히 더블유에스아이가 보유한 영업력과 판매 네트워크를 바탕으로 사업 시너지를 극대화할 전략이다.

더블유에스아이 관계자는 “인트로바이오파마와 함께 더블유에스아이의 약 400여 개 병·의원 네트워크를 적극 활용해 의약품 제조사업에서 새로운 성장동력을 마련할 계획”이라며 “품목허가 제품 수 확대를 통한 사업 확대에 적극 나서 올해도 높은 외형 성장과 수익성을 달성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인트로바이오파마는 지난 14일 열린 임시 주주총회에서 박정섭 더블유에스아이 회장과 이윤석 더블유에스아이 대표이사를 사내이사로 선임했다. 더블유에스아이는 인트로바이오파마 인수와 경영권 확보를 계기로 제약사업에 본격 진출한다.

[바이오타임즈=정민아 기자] news@biotimes.co.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