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7-19 18:10 (금)
디엑스앤브이엑스, 경구용 항비만 치료 신약후보물질 전임상서 우수한 효과 확인
디엑스앤브이엑스, 경구용 항비만 치료 신약후보물질 전임상서 우수한 효과 확인
  • 정민아 기자
  • 승인 2024.06.14 13: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쟁 약물 대비 우수한 효과 확인
연말까지 최적의 후보물질을 도출해 개발을 가속화 할 계획

[바이오타임즈] 디엑스앤브이엑스(DXVX)가 최근 개발 중인 경구용 GLP-1RA(Receptor agonist) 비만 치료 신약 후보 물질이 전임상 단계에서 우수한 효과를 나타냈다고 14일 밝혔다.

디엑스앤브이엑스는 독자적으로 구축한 AI 기술을 활용해 단기간에 적은 물질 합성으로 다수의 신약 후보 물질들을 확보했으며, 현재 비만 치료 신약후보물질들에 대한 전임상을 진행 중이다. 이번 전임상 시험에서 경쟁 약물 대비 우수한 효과를 확인했으며, 안전성과 효능 등 추가 전임상 시험을 거쳐 연말까지 최적의 후보물질을 도출하여 개발을 가속화 할 계획이다.

디엑스앤브이엑스가 개발 중인 차세대 경구용 비만 치료제는 편리한 복용 방식과 뛰어난 효과 안전성을 제공해 환자들에게 새로운 치료 옵션을 제공하고, 비만 치료 시장의 성장을 촉진할 것이기에 회사의 대표적인 글로벌 수준의 주력 제품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현재 글로벌 GLP-1 계열 약물 시장 규모는 약 373억 달러 규모로 추정되며, 2033년에는 1,250억 달러를 넘어설 것으로 예상된다. 글로벌 제약사인 릴리, 화이자 등이 비 펩타이드 경구용 유기합성 GLP-1 RA 치료제를 개발하고 있으며, GLP-1 계열 약물이 당뇨, 비만 치료제뿐만 아니라 만성질환(심혈관, 만성 신장질환, MASH, 알츠하이머 등) 등에 효과가 있다는 것이 입증되고 있어 비만 치료제 시장의 성장은 계속 이어질 것으로 전망되고 있다.

디엑스앤브이엑스 신약 연구 2팀장 이경익 상무는 “현재 개발 중인 경구용 비만 치료 신약 후보물질들은 기존의 주사용 GLP-1 펩타이드 기반 비만 치료제와 유사한 작용 메커니즘을 가지면서도 부작용을 최소화하는 효과를 기대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면서 “초기 개발 단계에서 이렇게 강력한 활성을 확인한 바, 이후 진행되는 후보물질들에 대한 영장류 시험과 임상 시험에서 기대를 넘어서는 결과를 보일 수도 있을 것이며, 이 경우 소위 게임체인저가 될 것으로 확신한다. 또한 물질 특허 작성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라고 전했다.

[바이오타임즈=정민아 기자] news@biotimes.co.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