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7-17 01:15 (수)
강스템바이오텍, 바이오 USA서 20여 곳과 1:1 글로벌 파트너링 진행
강스템바이오텍, 바이오 USA서 20여 곳과 1:1 글로벌 파트너링 진행
  • 김수진 기자
  • 승인 2024.06.12 14: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국, 유럽, 중국, 일본 등 여러 지역의 20여 개의 다국적 제약사와 미팅 진행
강스템바이오텍의 줄기세포 치료제에 대한 시장의 높은 수요 확인…빠른 기술이전 기대

[바이오타임즈] 강스템바이오텍(대표 나종천)은 바이오 USA(BIO International Convention 2024)에서 파트너링 미팅을 진행한 글로벌 제약사들과 사업적 협의가 계속 진행될 것이라고 밝혔다.

회사는 미국, 유럽, 중국, 일본 등 여러 지역의 20여 개의 다국적 제약사가 퓨어스템 치료제와 오가노이드에 대한 관심을 보였다고 전했다.

이번 미팅에서 강스템바이오텍은 임상 3상 결과 발표를 앞둔 아토피 줄기세포 치료제 ‘퓨어스템-에이디주’에 대해 중점적으로 논의했다. 특히, 회사 측은 미국 글로벌 제약사 및 유럽 피부과 전문 제약사와 미국을 비롯한 글로벌 임상시험 진행과 관련하여 구체적인 사항을 협의했다고 설명했다.

또한, 대부분 기업이 장기추적조사 등 임상 데이터를 봤을 때 부작용이 없고 중장기 효능이 있다는 점에서 기존 치료제 대비 새로운 약물로써 경쟁력이 높을 것으로 기대했다는 설명이다.

단회 투여로 골관절염의 근본적 치료를 목표로 하는 ‘퓨어스템-오에이 키트주’에 대한 관심도 이어졌다. 임상 1상을 진행 중으로 초기 단계임에도 불구하고 저·중·고용량의 통증 감소 및 저용량군의 영상의학평가를 통해 확보한 연골 재생, 염증 감소 등 구조적 개선 데이터로 다수의 글로벌 제약사로부터 후속미팅을 요청받았다.

더불어, 중국의 한 제약사 관계자는 “기존 골관절염 치료제는 통증 완화 수준의 효과만 있으며, 제너릭(복제약) 경쟁이 포화상태이다. 이에 고령화시대에 근본적 치료가 가능하면서 퓨어스템-오에이 키트주와 같은 고부가가치 의약품에 대한 니즈가 높은 상황이다”라고 말했다.

차세대 치료제인 오가노이드의 경우 글로벌 메이저 제약사로부터 사전 미팅을 요청받아 미국 현지에서 2차 미팅을 진행하는 형태로 논의가 이뤄졌다. 특히 기존 모발 이식술에 비해 부작용을 최소화하고 자가 모낭 채취가 없어 편의성을 증대한 피부 오가노이드 기반 모낭 이식 치료법의 구체적인 연구 성과에 대해 공유했으며, 이에 대한 높은 관심을 표명했다. 해당 기업은 해외 오가노이드 포트폴리오 구축을 위한 투자를 진행 중이다.

강스템바이오텍 사업개발본부장은 "이번 바이오 USA는 참가 전부터 사전 미팅 등을 통해 기본적인 정보를 공유했기 때문에 현지에서는 해외 임상시험 진행방향 등 고도화된 사업논의를 나눌 수 있었다. 또한, 1:1 미팅을 통해 강스템바이오텍의 줄기세포 치료제에 대한 시장의 높은 수요를 실감했으며 이에 따른 조속한 기술이전 실현 가능성도 확인했다"고 말했다.

한편, 강스템바이오텍은 세계 최초 아토피 피부염 줄기세포 치료제 ‘퓨어스템-에이디주’의 임상 3상과 단회 주사 투여를 통한 근본적 골관절염 치료제 ‘퓨어스템-오에이 키트주’의 임상 1상 결과 발표를 앞두고 있다.

[바이오타임즈=김수진 기자] sjkimcap@biotimes.co.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