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6-21 15:55 (금)
큐라티스, ‘WHO 글로벌 바이오 인력양성 허브 기업 탐방’ 교육 성료
큐라티스, ‘WHO 글로벌 바이오 인력양성 허브 기업 탐방’ 교육 성료
  • 최진주 기자
  • 승인 2024.06.11 10: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보건복지부 주최·국제백신연구소 주관, 중저소득국가 바이오의약품 생산업계 종사자 대상
청소년 및 성인용 결핵백신 및 차세대 메신저 리보핵산 백신에 대한 생산 공정시설 교육
큐라티스에 방문한 견학생들(사진=큐라티스)
큐라티스에 방문한 견학생들(사진=큐라티스)

[바이오타임즈] ㈜큐라티스(348080)는 세계보건기구(WHO)가 지원하는 ‘WHO 글로벌 바이오 인력 양성 허브 기업 탐방’ 프로그램으로 백신 생산 기업 시설 견학 업체로 지정돼 지난 7일 교육을 진행했다고 밝혔다.

이번 교육은 보건복지부가 주최하고 국제백신연구소(IV)가 주관해 중저소득국가 바이오의약품 생산업계 종사자를 대상으로 진행되었다.

본 프로그램을 통해 작년에 삼성바이오로직스, 셀트리온, GC녹십자, 종근당바이오 등 국내 대/중견기업과 GMP 시설을 갖춘 중소벤처기업들을 방문한 바 있다.

큐라티스의 바이오플랜트는 미국과 유럽, 한국의 GMP(우수 의약품 제조 및 품질관리 기준) 적격 생산시설로 2020년 충북 오송첨단의료복합단지 내에 아시아 최초의 자동화 지질 나노 입자(LNP) 대량 생산 공장으로 자체 개발 백신의 상업화 생산에 앞서 위탁개발생산(CDMO) 사업을 수행하고 있다. 해당 시설은 현재 액상 및 동결건조 주사제의 5,000만 vial(10억 dose)의 연간 생산 능력을 갖추고 있다.

이번 기업 탐방에는 해외 바이오 업계 종사자, 유관 부처(Ministry of health 등) 공무원, 국가연구원, 국립의약품표준기관 등 전문가 참석한 30명이 참석했다. 교육생들은 큐라티스의 생산시설인 오송바이오플랜트의 생산, 연구 시설 견학과 함께 현재 개발하고 있는 청소년 및 성인용 결핵백신 및 차세대 메신저 리보핵산(mRNA) 백신에 대한 생산 공정시설에 대한 교육 및 탐방을 진행했다.

큐라티스는 2021년 코로나19 팬데믹 당시 한국보건산업진흥원으로부터 ‘코로나19 백신 및 원부자재 생산설비 장비 확충 지원 기업’으로 선정된 바 있다.

(주)큐라티스 관계자는 “향후 큐라티스의 백신 개발 및 생산 노하우를 교육해 백신 공급 불균형 해소에 도움될 수 있도록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바이오타임즈=최진주 기자] news@biotime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