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6-13 16:30 (목)
진원생명과학, 美 기업과 370만 달러 규모 플라스미드 DNA 공급계약 체결
진원생명과학, 美 기업과 370만 달러 규모 플라스미드 DNA 공급계약 체결
  • 김수진 기자
  • 승인 2024.05.13 11: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항체약물접합체(ADC) 개발 미국 기업과 약 50억 원 규모 예약 체결
대규모(Large Scale)의 고품질 플라스미드 DNA 공급 역량을 입증하는 계기
진원생명과학의 자회사인 VGXI의 본사 전경(사진=진원생명과학)
진원생명과학의 자회사인 VGXI의 본사 전경(사진=진원생명과학)

[바이오타임즈] 진원생명과학은 미국 소재 바이오 기업과 370만 달러 규모의 플라스미드 DNA 의약품 공급계약을 체결했다고 13일 밝혔다.

회사는 계약상대방 명칭은 비공개하기로 한 계약 조항에 의거 공개할 수 없으나, 항체 약물 접합체(ADC) 개발 기업으로, 계약 금액을 원화로 환산하면 약 50억 원이라고 설명했다.

박영근 진원생명과학 대표이사는 “이번 공급계약은 신규공장에 설치된 가장 큰 1,500리터 발효기를 통해 플라스미드 DNA를 생산하는 것으로, 대규모(Large Scale)의 고품질 플라스미드 DNA 공급 역량을 입증하는 계기가 됐다”고 강조했다. 이어 “대규모 생산을 통한 큰 폭의 매출 증대를 위해 앞으로도 더욱 활발히 영업활동을 전개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진원생명과학은 미국 텍사스주 콘로시 데이슨 테크놀로지 파크에 위치한 자회사 VGXI가 건설한 신규공장에서 고품질의 플라스미드 DNA를 생산하여 공급하는 위탁개발생산(CDMO) 사업을 영위하고 있다.

[바이오타임즈=김수진 기자] sjkimcap@biotime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