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6-19 00:25 (수)
신테카바이오, ‘PEGS 보스턴 2024’서 AI 신약 플랫폼 홍보 나서
신테카바이오, ‘PEGS 보스턴 2024’서 AI 신약 플랫폼 홍보 나서
  • 정민구 기자
  • 승인 2024.05.13 09: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합성신약 및 바이오의약품 개발을 위한 AI 신약 플랫폼 보유 역량 홍보
저분자 합성신약 개발을 위한 AI 플랫폼뿐만 아니라 바이오신약 개발 기술력도 보여줄 예정

[바이오타임즈] 인공지능(AI) 신약 개발 전문기업 신테카바이오(대표 정종선, 226330)는 13일부터 17일(현지 시각)까지 개최되는 ‘제20회 단백질 항체 엔지니어링 서밋(PEGS) 보스턴’에 참가해 전시 부스를 마련하고 항체 발굴 및 항암백신 타깃 발굴 AI 플랫폼을 홍보한다고 13일 밝혔다.

‘PEGS 보스턴(Protein&Antibody Engineering Summit Boston)’은 항체 공학 등 바이오의약품 개발 전반을 주제로 다루는 글로벌 연구개발 학회로, 매년 미국 보스턴에서 개최되는 제약 업계 주요 행사로 꼽힌다.

올해는 엔지니어링, 항암제, 다중특이성, 면역요법, 발현, 분석법, 면역원성, 치료제 등 총 8개 부문의 세션으로 콘퍼런스가 진행된다. 세계 각국의 기업들이 전시 부스를 운영하고 네트워킹에도 참여할 예정이다.

신테카바이오는 이번 학회에서 전시 부스를 설치하고 자사 AI 플랫폼 서비스인 네오-에이알에스(NEO-ARS®)와 에이비-에이알에스(Ab-ARS™) 홍보 및 파트너링 미팅을 진행할 계획이다.

네오-에이알에스는 효과적인 암 백신 개발을 위해 최적의 암 신생항원을 선정해주는 AI 플랫폼 서비스다. 회사는 이번 학회에서 다양한 암 특이적 돌연변이들을 조합해 환자 커버리지를 평가하는 별도의 분석 시뮬레이션이 추가된 버전을 공개한다. 최대한 많은 환자의 치료에 공통으로 이용할 수 있는 타깃 신생항원을 발굴해 ‘기성품(off-the-shelf) 암 백신’ 개발사에게 제공하는 것이 특징이다.

신테카바이오는 개인맞춤형부터 기성품 암 백신 개발까지 관심을 가지고 있는 면역항암치료제 개발사들이 네오-에이알에스에 주목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에이비-에이알에스는 항원-항체 결합 부위(상보성 결합 부위, CDR) 서열을 디자인하는 AI 플랫폼 서비스다. 표적 항원의 항원결정기(Epitope)와 항체의 가변 영역(Variable Domain)이 결합된 3차원 구조를 주형으로 사용해 항원-항체 결합에 최적화된 항체의 CDR 아미노산 서열을 찾아낸다.

해당 서비스는 자동화된 워크플로 기반으로 원하는 표적 항원에 결합하는 항체 후보군을 신속하게 발굴해 항체 스크리닝에 걸리는 기간을 단축할 수 있는 장점이 있다.

회사는 PEGS 보스턴에 참가해 바이오의약품 개발에 활용할 수 있는 AI 플랫폼 네오-에이알에스와 에이비-에이알에스를 글로벌 시장에 홍보함으로써 기존의 저분자 합성신약 개발을 위한 AI 플랫폼 딥매처(DeepMatcher®)에 더해 자사의 바이오신약 개발 기술력도 보여줄 예정이다.

정종선 신테카바이오 대표이사는 “PEGS 보스턴 2024에서 바이오의약품 개발에 적용 가능한 자사의 AI 신약 기술력을 선보이게 되어 고무적”이라며 “글로벌 제약·바이오 업계에 신테카바이오가 합성신약뿐 아니라 바이오의약품 분야까지 협업할 수 있다는 가능성을 보여줄 수 있어 기쁘다”고 참가 소감을 밝혔다.

이어 “면역항암요법이나 항체 치료제 개발을 원하는 기업의 니즈를 충족시킬 수 있어 협력 방안을 논의해볼 수 있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바이오타임즈=정민구 기자] news@biotimes.co.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