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7-22 06:50 (월)
식약처, 식품영양성분 통합 데이터베이스 구축 완료∙∙∙영양성분 정보 지속 확대
식약처, 식품영양성분 통합 데이터베이스 구축 완료∙∙∙영양성분 정보 지속 확대
  • 염현주 기자
  • 승인 2024.04.24 11: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관계부처와 ‘식품영양성분 통합 DB 구축∙활용’ 사업 성공적 마무리
칼슘∙철분 등 필수영양정보 및 건강기능식품 등 영양정보 추가제공 예정
식약처 ‘식품영양성분 데이터베이스 누리집’ 접근성∙편의성 개선해 개방
식품의약품안전처 전경(사진=식약처)
식품의약품안전처 전경(사진=식품의약품안전처)

[바이오타임즈] 식품의약품안전처(처장 오유경, 이하 식약처)는 국민 맞춤형 건강∙영양관리 환경 조성을 위해 관계부처와 함께 추진해온 「식품영양성분 통합 데이터베이스(DB) 구축∙활용사업」을 성공적으로 마무리했다고 24일 밝혔다. 그러면서 농∙축∙수산물 및 가공식품 등 총 9만 2,000여 건의 영양성분 정보를 공공데이터포털에 공개했다. 

식약처는 2021년 6월부터 관계부처 간 업무협약을 맺고 각 부처에 산재된 식품영양성분 정보의 단위, 형식 등을 표준화한 식품영양성분 통합 DB를 구축했다. 그간 건강∙영양 분야에서 연구자나 산업체가 개별적으로 정보를 가공∙정비해야 했던 불편을 해소하고 범정부 ‘식품영양성분 통합 DB 공동운영규정’ 등을 제정해 표준화된 영양정보를 지속적으로 제공할 수 있는 기반을 마련했다. 

앞으로도 식약처는 건강기능식품 등 국민 다소비 식품에 대한 영양정보와 함께 국민의 건강∙영양 관리에 필수적인 칼슘∙철분 등에 대한 데이터도 확충해 제공할 예정이다. 또 헬스케어 서비스 개발 등에 식품영양성분 DB가 적극 활용될 수 있도록 지원사업을 지속적으로 추진할 계획이다. 

한편 식약처는 식품영양성분 DB에 대한 접근성과 편의성을 높이기 위해 동의어나 관련어로 검색해도 영양성분 정보를 확인할 수 있도록 「식품영양성분 데이터베이스 누리집」을 개편했다. 이를 통해 식품별 영양성분 비교와 1일 영양성분 기준치 대비 영양성분 함량에 대한 정보도 제공하고 있다. 

식약처 측은 “식품영양성분 통합 DB 구축을 계기로 양질의 건강∙영양 서비스 개발이 활성화되고 이를 통해 우리 국민의 식생활 개선을 위한 맞춤형 건강관리 환경이 조성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수요자 중심의 영양정보를 제공하고 데이터 활용을 활성화하기 위해 관계부처 등과 적극 협력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바이오타임즈=염현주 기자] yhj@biotime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